뉴스 > 스포츠

kt 니퍼트, 25일 LG전에 연고지 취약계층 어린이 20명 초청

기사입력 2018-05-24 11:28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더스틴 니퍼트(kt)가 수원에서도 선행을 이어 간다.
니퍼트는 오는 25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리는 LG와의 홈경기에 연고지 취약계층 어린이 20명을 초청하는 야구 관람 행사를 마련했다. 니퍼트는 경기 전 그라운드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직접 준비한 선물과 구단 상품을 전달하는 등 어린이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가진다.
시즌이 끝날 때까지 니퍼트는 매월 1회, 연고지 취약계층 어린이 초청 행사를 지속하며 크린토피아와의 기부 협약을 통해 삼진 1개당 5만원을 적립해 도움이 필요한 어린이들에게 전달하기로 했다.
니퍼트가 25일 수원 LG전에서 연고지 취약계층 어린이 20명을 초청하는 행사를 마련했다. 사진=김재현 기자
↑ 니퍼트가 25일 수원 LG전에서 연고지 취약계층 어린이 20명을 초청하는 행사를 마련했다. 사진=김재현 기자
kt는 25일부터 열리는 LG와의 홈 3연전을 맞아 다양한 행사를 마련했다.
첫 날은 ‘수원여대 브랜드데이’를 열어 수원여대 학생과 교직원 500명을 초청한다. 수원여대 교수와 학생이 이날 시구, 시타

를 맡았고 실용음악과 학생들이 애국가를 부른다.
또, 26일에는 R&B 보컬그룹 ‘소울스타’가 애국가와 클리닝타임 공연을, 27일에는 크린토피아 패밀리데이를 맞아 래퍼 ‘넉살’이 수원 KT위즈파크를 찾아 시구와 클리닝타임 공연을 통해 관중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