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김병지, 후배 송범근·황희찬에 쓴소리…"마이너스 2점"

기사입력 2018-08-18 10:06 l 최종수정 2018-11-16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골키퍼 국가대표 출신 김병지가 후배들에게 쓴소리를 남겼습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3 축구대표팀은 어제(17일)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반둥의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열린 말레이시아와 아시안게임 조별리그 E조 2차전에서 전반에만 2골을 내주며 1-2로 패배했습니다.


이날 유튜브 채널 '꽁병지TV'를 통해 경기내용을 중계하던 김병지는 후배 송범근에게

평점을 매겨달라는 말에 "마이너스 2점"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오늘은 송범근한테 점수를 줄 수 없는 수준"이라면서 "선방 하나 없었고 실책성으로 두 골을 다 먹었다"고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또한, 김병지는 공격수 황희찬의 플레이에 대해서도 혹평하며 "더 이상 국가대표 선발로 뽑으면 안된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21대 국회, 53년 만의 단독 개원…박병석 국회의장 선출
  • 미 대선 '시계 제로'…코로나 이어 '흑인사망'
  • [단독] 쿠팡 부천센터 이전에도 확진자 있었다
  • [단독] 자살 암시한 10대…'집념의 6시간'
  • 군, 13번 포착하고도 몰라…해상경계 뚫려
  • 문 대통령, 양산 평산마을에 2630.5㎡ 부지 매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