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9언더파’ 몰아친 박성현, LPGA IWIT 챔피언십 2R 공동 선두

기사입력 2018-08-18 12: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박성현(25·KEB하나은행)이 버디를 9개나 낚으며 단숨에 공동 선두로 올랐다.
박성현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인디애나주 인디애나폴리스 브릭야드 크로싱 골프클럽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인디 위민 인 테크 챔피언십(IWIT)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9개를 기록했다.
9언더파 63타를 기록한 박성현은 중간합계 13언더파 131타를 적어내며 리제트 살라스(미국)와 공동 1위에 올랐다.
박성현이 LPGA 투어 IWIT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버디만 9개를 낚으며 공동 선두로 뛰어 올랐다. 사진=AFPBBNEWS=News1
↑ 박성현이 LPGA 투어 IWIT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버디만 9개를 낚으며 공동 선두로 뛰어 올랐다. 사진=AFPBBNEWS=News1
이번 대회에서 우승하면 시즌 3승째이자 통

산 5승째다. 공동 3위 그룹과는 2타차다.
악천후로 2라운드를 마치지 못 한 선수들이 많다. 양희영(29·피엔에스)이 8개 홀을 남겨놨지만 6타를 줄이며 공동 5위에 자리했다.
고진영(23·하이트진로) 역시 전반만 치른 가운데 2타를 줄여 현재 공동 8위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공적마스크 926만5천장 공급…18세 이하는 5장 구매 OK
  • 인천 중구청, 15번째 확진자…미추홀구 45번 확진자 접촉
  • 대구 신세계백화점 신원 미상 남성 투신 사망
  • 해병대 훈련병, 부대 안에서 숨진 채 발견
  • '드론택시' 2025년 띄운다…도심항공 로드맵
  • "177석 슈퍼여당 독주는 독배…협력정치 해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