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2018 아시안게임] 여자축구, 인도네시아 대파…조 1위로 8강행

기사입력 2018-08-21 22:48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이 인도네시아를 꺾고 조 1위로 8강에 진출했다.
한국은 21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팔렘방 겔로라스리위자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축구 조별 라운드 A조 최종전에서 인도네시아를 만나 12-0으로 이겼다.
이로써 한국은 3연승을 달리며 조 1위로 8강에 진출했다. 1차전서 대만을 만나 2-1로 이긴 한국은 2차전 몰디브전도 8-0으로 꺾었다.
이현영이 5골을 터뜨리는 활약에 힘입어 한국이 인도네시아를 12-0으로 꺾고 8강에 진출했다. 사진=김재현 기자
↑ 이현영이 5골을 터뜨리는 활약에 힘입어 한국이 인도네시아를 12-0으로 꺾고 8강에 진출했다. 사진=김재현 기자
이미 경기 전서부터 8강 진출을 확정지은 상태였지만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까지 다득점을 올렸다.
이현영이 5골, 문미라와 지소연이 멀티골, 임선주와 손화연, 장슬기가 나란히 득점을 올렸다.


전반 4분 만에 선제골을 넣은 이현영은 전반 38분 두 번째 골을 터뜨리더니 후반 2분 세 번째 골을 넣으며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해트트릭 달성 후에도 계속 인도네시아의 골문을 두드렸다.
금메달이 목표인 한국은 오는 24일 B조 3위 홍콩과 맞대결을 펼친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