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2018아시안게임] 김현우 AG 레슬링 銅…두 대회 연속 입상

기사입력 2018-08-22 21:29 l 최종수정 2018-08-22 21: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2018아시안게임 김현우가 목표로 했던 두 대회 연속 남자레슬링 정상 등극은 무위로 돌아갔지만, 입상엔 성공하여 유종의 미를 장식했다.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 센터에서는 22일 2018아시안게임 남자레슬링 그레코로만형 –77㎏ 16강 토너먼트가 진행된다. 김현우는 셰르메트 페르마노프(투르크메니스탄)와의 동메달 결정전을 9-0 완승으로 끝냈다.
2014아시안게임 –74㎏ 챔피언 김현우는 이번 대회 역시 금메달을 노렸으나 16강전에서 2018 아시아레슬링연맹(AAWC) 선수권 남자 그레코로만형 –72㎏ 우승자 아크졸 마흐무도프(키르기스스탄)에게 3-7로 패하고 말았다.
2018아시안게임 김현우 남자레슬링 그레코로만형 –77㎏ 16강전 모습. 사진(인도네시아 자카르타)=AFPBBNews=News1
↑ 2018아시안게임 김현우 남자레슬링 그레코로만형 –77㎏ 16강전 모습. 사진(인도네시아 자카르타)=AFPBBNews=News1
김현우는 2018아시안게임 남자레슬링 그레코로만형 –77㎏ 패자부활전 2연승으로 동메달을 획득하여 지난 대회에 이은 입상으로 체면은 충분히 세웠다.
김현우는 하계올림픽과 국제레슬링연맹(UWW) 세계선수권, 아시아레슬링연맹(AAWC) 선수권과 아시안게임까지 남자레슬링 주요 대회를 모두 제패한 ‘그랜드 슬램 달성자’다.
2012 런던올

림픽 –66㎏과 2013 세계선수권 –74㎏ 금메달로 남자레슬링 그레코로만형 국제무대를 호령한 김현우는 아시아선수권에서도 2010년 –66㎏ 우승에 이은 2013~2015년 –74㎏ 3연패라는 압도적인 기량을 과시했다.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부천 물류센터발 수도권 확진자 폭증 "이태원발 아닐 수도"
  • 정의연, 18년 기부금 피해자 지원 고작 3%
  • '설렘 반 불안 반' 2차 등교수업 시작
  • 소형보트로 350km 서해 횡단 밀입국
  • [단독] 금목걸이 훔치려다 시민에 잡힌 중학생
  • 대구 고3 확진돼 6개교 등교 중지…50여 명 접촉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