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류현진, 하루 앞당겨 다음달 1일 애리조나전 출격

기사입력 2018-08-30 07:28


류현진(31·LA 다저스)이 당초 예상보다 하루 앞당겨 마운드에 나선다.
로스앤젤레스 다저스는 30일(이하 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 게임노트를 통해 31일 시작되는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홈 4연전 선발 로테이션을 발표했다.
다저스 구단은 게임노트에서 31일 첫 경기에는 리치 힐, 9월 1일에는 류현진, 2일 클레이턴 커쇼, 3일 워커 뷸러를 각각 예고했다.
당초 예정에서 커쇼와 류현진의 등판 순서가 바뀌었다.
이에 따라 류현진은 지난 27일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전 등판 이후 나흘 휴식을 취하고 다시 마운드에 오른다.
콜로라도와 애리조나는 나란히 72승 60패를 기록하며 현재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공동 1위에 올라 있다.
공동 1위에 1게임 차로 뒤진 다저스(71승 61패)가 6년 연속 서부지구 1위를 차지하기 위해선 두 팀과의 맞대결에서 반드시 승리해야 한다.
류현진은 통산 애리조나 경기에 12차례 등판해 3승 3패 평균자책점 3.90을 기록했다.
올해는 2차례 등판에서 부진했다.
[디지털뉴스국]
류현진, 멀티히트에 5⅔이닝 2실점<br />
<br />
<br />
<br />
    (로스앤젤레스 AP=연합뉴스) 류현진(LA 다저스)이 26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 류현진, 멀티히트에 5⅔이닝 2실점



(로스앤젤레스 AP=연합뉴스) 류현진(LA 다저스)이 26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MLB)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홈경기 1회에 역투하고 있다. 류현진은 이날 선발 등판해 5⅔이닝 동안 11안타를 맞았으나 삼진 8개를 뽑으며 2실점으...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