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힐, PS 최고투...불펜 방화로 1실점 [WS]

기사입력 2018-10-28 11: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LA다저스 좌완 선발 리치 힐이 10월들어 가장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힐은 28일(한국시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월드시리즈 4차전에서 6 1/3이닝 1피안타 3볼넷 7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투구 수는 91개.
지난 2016년 시카고 컵스와의 챔피언십시리즈 3차전(6이닝 2피안타 2볼넷 6탈삼진 무실점) 이후 가장 좋은 투구 내용을 보여줬다.
리치 힐은 이번 포스트시즌에서 가장 좋은 투구 내용을 보여줬다. 사진(美 로스앤젤레스)=ⓒAFPBBNews = News1
↑ 리치 힐은 이번 포스트시즌에서 가장 좋은 투구 내용을 보여줬다. 사진(美 로스앤젤레스)=ⓒAFPBBNews = News1
힐은 이날 완벽했다. 패스트볼과 커브의 조합만으로 보스턴 타자들을 무장해제했다. 보스턴 타자들은 힐의 날카로운 커브에 제대로 대응하지 못했다. 7개 탈삼진 중 6개가 헛스윙 삼진이었다.
5회 1아웃까지 노 히터를 기록했지만, 크리스티안 바스케스에게 좌전 안타를 허용하며 기록 도전은 끝났다. 3회 상대 투수 에두아르도 로드리게스의 팔을 맞힌 것을 비롯해 볼넷 3개가 있었지만, 모두 잔루로 막았다.
그의 노력은 자칫 보상을 받지 못할 뻔했다. 다저스 타선도 상대 선발 에두아르도 로드리게스를 공략하지 못해 0의 균형이 이어졌기 때문. 그러나 6회말 1사 만루에서 상대 실책, 그리고 야시엘 푸이그의 스리런 홈런이 터지며 4-0으로 팀이 앞서며 뒤늦게 보상받았다.
7회초에도 마운드에 오른 그는 1사 1루에서 마운드를 내려갔다. 관중들은 기립박수로 그의 호투에 화답했다.
한 가지

아쉬운 사실은 잔류 주자가 홈을 밟았다는 것이다. 구원 등판한 스캇 알렉산더가 볼넷을 허용해 1사 1, 2루가 됐고, 라이언 매드슨이 2사 1, 2루에서 대타 미치 모어랜드에게 우측 담장 넘어가는 스리런 홈런을 허용했다. 4-3 추격을 허용하는 홈런이었다. greatnemo@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한미 정상 통화…문 대통령 "G7회의 초청 응할 것"
  • 종교 소모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방역당국 대책 '고심'
  • 미 군경 시위 대응작전 중 총격에 시민 1명 사망
  • 일본 '수출 규제 해제 요구' 사실상 거부
  • 제주여행 목사 일행 확진자들 같은 렌터카에…
  • 쿠팡 부천물류센터발 수원동부교회 집단감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