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다영 `빨래 주머니로 이재영 엉덩이를 퍽` [MK포토]

기사입력 2018-10-28 18: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김재현 기자] 28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벌어진 2018-2019 프로배구 여자부 흥국생명과 현대건설의 경기에서 흥국생명이 현대건설을 꺾고 승리했다.
흥국생명은 이재영과 톰시아, 김미연 등이 공수에서 맹활약을 펼쳐 현대건설의 추격을 뿌리치고 세트스코어 3-0으로 완승을 거뒀다.
흥국생명 이재영이 승리 후 쌍둥이 동생 이다영을 위로하자 이다영이 빨래감이 들어있는 주머니로 이재영의 엉덩이를 치며 장난을 치고 있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 패한 현대건설은 개막 후 3연패에 빠졌다.

[basser@maeky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국내 '어린이 괴질' 의심환자 2명 회복…1명은 퇴원
  • [속보] 교육부 "교실 창문 닫고 에어컨 사용"
  • '손석희 공갈미수' 김웅 징역 1년6개월 구형
  • 청와대 개각설 일축…당분간 '노·강·윤' 체제로
  • 코로나 사망 10만명인데 자랑만…'공감능력' 도마
  • "예쁘다"며 15분 동안 버스에서 '못된 짓' 60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