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토트넘, 바르셀로나와 1-1…손흥민 71분+챔스 16강행

기사입력 2018-12-12 08:23 l 최종수정 2018-12-12 10: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토트넘이 바르셀로나를 끝내 넘진 못했으나 유럽클럽대항전 최상위대회 2시즌 연속 조별리그 통과라는 창단 후 최초의 업적은 달성했다.
스페인의 캄 노우에서는 12일(한국시간) 원정팀 토트넘과 홈팀 바르셀로나의 2018-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6차전(최종경기)이 열렸다. 토트넘은 바르셀로나와 1-1 무승부로 홈경기 2-4 패배를 설욕하는 데 실패했다.
그래도 B조 2위 자격으로 챔피언스리그 16강에 진출하며 구단 역사를 새롭게 쓴 것은 긍정적이다.
토트넘 바르셀로나 원정 손흥민 경기 모습. 사진=AFPBBNews=News1
↑ 토트넘 바르셀로나 원정 손흥민 경기 모습. 사진=AFPBBNews=News1
토트넘 본선 1라운드 통과는 2011·2018년에 이어 3번째이지만 조별리그를 2시즌 연속 돌파한 것은 처음이다.
손흥민은 토트넘 바르셀로나 원정 4-2-3-1 대형의 레프트 윙으로 선발 출전하여 71분을 소화했으나 득점이나 도움 등 공격포인트와 인연은 없었다.
토트넘은 바르셀로나전 시작 7분 만에 2016-17 독일 분데스리가 베스트11 우스만 뎀벨레(21·프랑스)에게 선제 실점을 하며 끌려갔다.
2012 브라질 세리이A 올해의 팀 멤버 루카스 모라(26)가 후반 40분 동점골로 토트넘 바르셀로나 원정 패배 위기에

서 팀을 구했다.
토트넘은 바르셀로나전 무승부로 2승 2무 2패로 챔피언스리그 B조 일정을 마무리했다. 득실차 –1와 승점 8은 인터 밀란과 같았지만 홈 앤드 어웨이 맞대결에서 원정 득점 1-0 우위를 점한 덕분에 16강 진출권이 주어지는 조 2위를 차지했다.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한 방으로 끝낸다…'괴물 미사일' 벙커버스터 최초 공개
  • 실외 마스크 해제 첫 주말…곳곳 가을축제로 전국이 '들썩'
  • '박민영 열애설' 이후 하루 만에...사외이사 사임
  • 엘리자베스 여왕 관 지키던 '경비병' 숨진 채 발견
  • 불 붙은 차량 보고 졸졸 따라온 부녀..."소화기부터 들었다"
  • '나쁜 손'?…추락 하는 소녀 구하려다 '역풍'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