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손흥민, `50m 질주 원더골` 첼시와 리그컵 결승 티켓 놓고 격돌

기사입력 2018-12-20 08: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아스널을 상대로 첫 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카라바오컵(잉글랜드 리그컵) 준결승 진출을 이끈 손흥민(26)이 '50m 드리블 득점'의 좋은 기억이 있는 첼시와 결승 길목에서 격돌한다.
20일(한국시간) 2018-2019 카라바오컵 8강전 종료 이후 진행된 준결승 대진 추첨 결과 토트넘의 상대는 첼시로 결정됐다.
토트넘은 이날 런던 에미레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8강전에서 손흥민과 델리 알리의 연속 골을 앞세워 아스널을 2-0으로 완파하고 준결승에 올랐다.
상대인 첼시는 같은 날 8강전에서 후반 39분 터진 에덴 아자르의 결승 골에 힘입어 본머스를 1-0으로 따돌리고 4강에 합류했다.
두 팀의 4강 1차전(토트넘 홈)은 내년 1월 둘째 주, 2차전(첼시 홈)은 1월 넷째 주에 열린다. 정확한 날짜와 시간은 추후 결정된다.
[디지털뉴스국]
epa07241016 Tottenham's Dele Alli (L) and Son Heung-min (R) celebrate at the end of the Carabao Cup ...
↑ epa07241016 Tottenham's Dele Alli (L) and Son Heung-min (R) celebrate at the end of the Carabao Cup quarter-final match between Arsenal and Tottenham at Emirates Stadium, London , Britain, 19 December 2018. EPA/WILL OLIVER EDITORIAL USE ONLY. No use with unauthorized audio, video, data, fixtu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백신 의료진부터, 하반기 전국민 대상…'골라맞기' 안 돼
  • [속보] 김진욱 "공수처 차장, 판사 출신 여운국 변호사 제청"
  • 檢, '통진당 재판 개입' 이민걸·이규진에 징역 2년6월 구형
  • '강풍경보' 제주공항, 항공기 결항·지연 속출
  • 새 차로 사슴 두 마리 친 뒤 22억 복권 당첨된 미국 남성
  • "과도한 엉덩이 수술 때문"…모델 조셀린 카노 '사망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