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시애틀 홈구장, 내년부터 ‘T-모바일파크’로 이름 바뀐다

기사입력 2018-12-20 13: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세이프코필드로 불린 미국 메이저리그 시애틀 매리너스의 홈구장 이름이 내년부터 ‘T-모바일파크’로 바뀐다.
시애틀 구단은 20일(한국시간) T-모바일과 내년부터 25년간 홈구장 명명권 즉 네이밍라이트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2019년부터 2043년까지의 장기계약이다. 현지 언론은 연간 350만 달러 정도의 계약규모라 보도했다.
T-모바일은 미국 내 3위 무선통신업체로서 구단 연고지인 시애틀 인근도시 벨뷰에 본사가 있다.
올해를 마지막으로 세이프코필드란 이름은 사라진다. 시애틀 구단은 지난 20년간 미국 보험회사인 세이프코와 네이밍라이트 계약을 맺어 세이프코필드로 홈구장 이름을 사용했다.
시애틀 매리너스 홈구장이 내년부터 T-모바일파크로 바뀐다. 사진=시애틀 매리너스 SNS
↑ 시애틀 매리너스 홈구장이 내년부터 T-모바일파크로 바뀐다. 사진=시애틀 매리너스 SNS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대북전단 내용 뭐길래…김여정 '부들부들' 직접 담화 발표
  • 대구 신세계백화점서 30대 남성 추락…병원 치료 중
  • 검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3명 구속영장 청구
  • 검찰, 정대협 또 다른 회계 담당자 참고인 신분 소환 조사
  • "흉측하다"…뭇매에 파손된 전두환 동상 어쩌나
  • '드론택시' 2025년 띄운다…도심항공 로드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