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토트넘, 에버튼 대파…손흥민 2골 1도움

기사입력 2018-12-24 07: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토트넘이 에버튼을 크게 이겼다. 손흥민(26)은 팀 득점 절반에 관여하며 대승을 주도했다.
크리스마스이브(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의 구디슨 파크에서는 원정팀 토트넘과 홈팀 에버튼의 2018-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8라운드 경기가 열렸다. 토트넘은 에버튼을 6-2로 꺾었다.
손흥민은 토트넘 에버튼전 2득점 1도움을 기록했다. 에버튼은 전반 21분 선제골을 넣었으나 6분 만에 손흥민에게 동점을 허용했다.
토트넘 에버튼전 손흥민 득점 후 모습. 손흥민이 기뻐하며 달려가자 동료들도 따라가고 있다. 사진(영국 리버풀)=AFPBBNews=News1
↑ 토트넘 에버튼전 손흥민 득점 후 모습. 손흥민이 기뻐하며 달려가자 동료들도 따라가고 있다. 사진(영국 리버풀)=AFPBBNews=News1
토트넘 에버튼에 후반 6분 실점하여 2-4로 쫓겼지만 10분 후 손흥민이 쐐기골을 성공시켰다. 후반 29분 손흥민은 토트넘 에버튼전 마지막 득점을 어시스트하며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해리 케인(25·잉글랜드)도 결승 득점 포함 토

트넘 에버튼전 멀티골로 2016·2017 EPL 득점왕 2연패 경력자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EPL 18라운드 종료 시점에서 토트넘은 14승 4패 득실차 +19 승점 42로 3위에 올라있다. 에버튼은 6승 6무 5패 득실차 &


화제 뉴스
  • 법원, 개천절 '드라이브 스루' 집회 조건부 허용…9개 조건 내걸어
  • 추석날 60대 모친과 40대 아들 피 흘리며 숨져
  • "강간당했다" 거짓 신고 뒤 합의금 뜯은 여성들 실형
  • 서울대병원 교수 "코로나19 재감염, 가볍게 지나갈 가능성 높아"
  • 쇠창살 절단 후 담요 묶어 담장 넘어 도망…'영화 같은' 탈옥
  • 이외수 아들 "오늘 추석이자 부친 생일…회복하는 데 시간 걸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