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떠나는 골드슈미트, 애리조나 지역지 통해 감사 인사

기사입력 2018-12-24 14: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미국 메이저리그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의 간판 타자였던 폴 골드슈미트(31)가 신문 전면 광고로 지역 팬들에게 작별 편지를 남겼다.
이번 오프시즌 트레이드를 통해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로 이적한 골드슈미트는 23일(현지시간) 애리조나 유력지인 애리조나 리퍼블릭 일요판에 전면 광고를 싣고 구단과 팬, 그리고 동료에게 감사와 작별 인사를 동시에 전했다.
애리조나를 떠나는 골드슈미트가 애리조나 지역지를 통해 감사인사를 전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 애리조나를 떠나는 골드슈미트가 애리조나 지역지를 통해 감사인사를 전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골드슈미트는 ‘애리조나 고마워요’라는 제목으로 “애리조나는 나와 내 가족을 받아줬고, 내가 사랑하는 야구를 할 수 있게 해줬다. 내가 나쁠 때에도 성원해준 모든 팬들에게도 감사한다”며 “스물 한 살에 텍사스에서 온 소년을 믿어준 구단, 내 성공을 도와준 코칭스태프와 트레이너들에게도 감사하다. 추억과 우정을 준 모든 동료들에게도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2011년 애리조나에서 데뷔해

올해까지 8년을 뛴 골드슈미트는 통산 타율 0.297, 홈런 209개, 타점 710개를 올렸다. 2013년부터 6년 내리 올스타전에 출전한 애리조나의 간판타자였다.
애리조나는 이달 초 유망주 3명과 신인 지명권을 받는 조건으로 골드슈미트를 세인트루이스로 보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진중권, '발설지옥' 경고한 조국에 "이 친구 정신상태 걱정되네" 비판
  • 김조원 사퇴에 정치권 갑론을박…"재혼 사정"vs"공직자 처신 부적절"
  • 롯데리아 직원 모임 집단감염 '비상'…"장시간 마스크 미착용"
  • 류호정, 심상정 '인증샷' 논란에 대해 "정말 열심히 일했는데 속상"
  • 정청래 "보수언론, '문 대통령 망해라' 주문 외워…먹잇감 되지 말아야"
  • 이통3사 '패스 모바일 운전면허증' 가입자 100만 돌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