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류현진, 20일 등판 확정…신시내티 상대 6승 도전

기사입력 2019-05-16 13: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8이닝 무실점` 역투하는 류현진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8이닝 무실점` 역투하는 류현진 [사진 제공 = 연합뉴스]
메이저리그 입성 후 처음으로 '이 주의 선수'로 뽑힌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2019시즌 팀 타율 최하위 신시내티 레즈를 상대로 시즌 6승 사냥에 나선다.
MLB닷컴은 16일(한국시간) "류현진이 (현지시간) 일요일에 선발 등판해 신시내티와 맞선다"라고 보도했다.
류현진은 한국시간으로 20일 오전 2시 10분 미국 오하이오주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 파크에서 열리는 신시내티와의 방문경기에 선발 등판할 예정이다.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류현진은 정말 좋은 상태다. 일정한 등판이 아닌, 휴식일을 더 줘도 류현진에게는 전혀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7⅓이닝 노히트 쇼` 펼친 류현진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7⅓이닝 노히트 쇼` 펼친 류현진 [사진 제공 = 연합뉴스]
류현진은 8경기에서 5승 1패 평균자책점 1.72를 올렸다. 평균자책점은 메이저리그 전체 2

위다. 삼진/볼넷 비율은 18.00개로 압도적인 1위다.
다만 류현진은 신시내티를 상대로 재미를 보지는 못했다. 신시내티전 통산 성적은 6경기 3승 2패 평균자책점 4.46이다. 하지만 신시내티 타선은 극심한 부진에 빠진 상태라 6승 달성 가능성이 높다는 평가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김여정 3번째 담화는 도발 명분 쌓기? "대화 신호로 봐야"
  • [단독] 세차장 나오던 택시에 치여 50대 사망
  • [단독] 피투성이 될 때까지 강아지 폭행·학대
  • 여행가방 갇혔던 아이 끝내 숨져…상습폭행
  • 일 정부 "모든 선택지 놓고 대응"…보복 시사
  • 흑인인 전 경찰서장, 시위대 총격에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