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구보, 日 국가대표 첫 소집 직전 첫 J1리그 멀티 골

기사입력 2019-06-01 17:42 l 최종수정 2019-06-01 20: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구보 다케후사(18·FC 도쿄)가 일본 A대표팀 첫 소집을 앞두고 데뷔 첫 J1리그 멀티 골을 터뜨렸다.
구보는 1일 오후 일본 도쿄도 조후시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열린 오이타 트리니타와 2019시즌 J1리그 14라운드서 2골을 터뜨리며 도쿄의 3-1 승리를 이끌었다.
1-0의 전반 39분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골네트를 흔든 구보는 후반 46분 역습 기회서 골키퍼를 제치고 추가골을 넣었다.
구보 다케후사는 일본 A대표팀 소집 전 가진 마지막 J1리그 경기에서 멀티 골을 터뜨렸다. 사진=ⓒAFPBBNews = News1
↑ 구보 다케후사는 일본 A대표팀 소집 전 가진 마지막 J1리그 경기에서 멀티 골을 터뜨렸다. 사진=ⓒAFPBBNews = News1

구보의 시즌 J1리그 3,4호 골이다. 5월 12일 주빌로 이와타전 이후 최근 4경기에서 4골을 몰아쳤다.
구보는 지난해까지 J1리그 통산 1득점이었다. 올해 개인 최다 골을 갈아치우고 있다. 멀티 골은 이번이 처음이다.
도쿄는 구보의 2골에 힘입어 오이타를 꺾고 시즌 10승째(3무 1패)를 거뒀다. 승점 33으로 J1리그 단독 선두를 굳게 지켰다. 2위 요코하마 F마리노스(승점 27)와 승점 6차다.
구보는 모리야스 하지메 A대표팀 감독의 요청으로 2019 국제

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 불참했다. A대표팀에 첫 발탁돼 2019 코파 아메리카에 참가한다.
한편, 도쿄의 나상호는 후반 42분 히가시 게이고를 대신해 투입돼 짧은 시간만 소화했다. 나상호는 파울루 벤투 감독의 호출을 받아 3일 파주NFC에 소집된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30만 카페 팔아요"…회원 정보 유출 '불안'
  • '지지율 1위' 이재명 달라진 위상…민주당 의원들 '북적'
  • 코스닥 21년 만에 1,000P 봤다…외국인 매도에 하락 마감
  • [탄소제로] 하루 버려지는 플라스틱 '5톤 트럭 1700대'…"재활용 절반은 폐기"
  • [픽뉴스] 집도 팔고 금도 파는 편의점/ 최악의 대통령/ 아파트 부자 의원들
  • 각목으로 12살 때린 태권도장 사범…자격정지에도 계속 근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