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2019 KBO 챌린저스 직장인 야구대회 3일 개막

기사입력 2019-08-01 10:40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한국야구위원회(KBO)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2019 KBO 챌린저스 직장인 야구대회’가 3일 개막한다.
KBO 챌린저스 직장인 야구대회는 기업들이 야구선수 출신을 적극 채용하여 은퇴 이후에도 직장생활과 야구활동을 병행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직장 내 야구 활성화를 위해 KBO가 2014년부터 개최, 올해로 6년째를 맞이했다.
전국 16개팀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4개 리그(북부 A·북부 B·남부 A·남부 B)로 나누어 예선을 거쳐 리그별 상위 2팀씩 8강전에 진출하게 되며, 8강부터는 토너먼트 경기방식으로 진행된다.
KBO 챌린저스 직장인 야구대회가 3일 개막한다. 사진=KBO 제공
↑ KBO 챌린저스 직장인 야구대회가 3일 개막한다. 사진=KBO 제공

3일 시흥 월곶 에코피아 야구장과 이천 고담 야구장에서 북부 A·B리그의 예선전을 시작으로 31일까지 한 달간 주말마다 펼쳐진다. 결승전은 31일 오전 11시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번 대회 참가선수는 지난해보다 41명이 늘어난 총 289명이 등록했다. 야구선수 출신은 총 106명으로 지난해보다 19명이 늘었다. 지난해 우승팀인 메티스 팀은 가장 많은 15명의 선수 출신자가 뛴다.
프로야구 선수 출신은 대전도시공사의 윤경영(전 한화), 세아베스틸의 문용민(전 한화), 메티스의 안현준(전 kt) 등 17명으로 역대 최다 인원이다.
2019 KBO 챌린저스 직장인대회의 총상금은 3

050만원으로 우승팀에는 트로피와 1500만원 상금이 주어진다. 8강 진출팀부터는 매 경기 50만원의 출전비가 지급된다.
한편, 이만수 KBO 육성위원회 부위원장, 이종열, 차명주 육성위원 등은 예선 리그가 펼쳐지는 각 구장에서 선수단을 대상으로 야구 클리닉을 진행한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