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신지애, 코로나19 예방 마스크 6500장 추가 기부

기사입력 2020-03-25 10:18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프로골퍼 신지애(32)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중앙자살예방센터에 마스크 6500장을 추가 기부했다.
신지애의 이번 기부는 3월 초 자살유가족 가정과 탈북청소년들을 위해 2,000장을 기부한 데 이어 두 번째다.
마스크는 신지애 선수의 뜻에 따라 전국 17개 광역 자살예방센터 및 정신건강복지센터에 보내져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을 위해 쓰여질 예정이다.
신지애가 신종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중앙자살예방센터에 마스크 6500장을 추가 기부했다. 사진=MK스포츠 DB
↑ 신지애가 신종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중앙자살예방센터에 마스크 6500장을 추가 기부했다. 사진=MK스포츠 DB

중앙자살예방센터 백

종우 센터장은 “상대적으로 소외된 감염 취약 계층의 안전을 지키는데 유용하게 쓰일 것.”이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24승과 평균 타수 1위에 빛나는 신지애는 2016년부터 꾸준히 자살 유가족 자녀와 탈북청소년을 위해 기부하고 있다.
dan0925@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