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항의할 때도 거리두기" MLB, 새 규정 공개 [오피셜]

기사입력 2020-06-30 04:29 l 최종수정 2020-06-30 05: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알링턴) 김재호 특파원
특이한 상황에서 열리는 시즌인만큼, 규정도 다르다. 메이저리그가 2020시즌에 특별히 적용될 규정들을 공개했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30일(한국시간) 보도자료를 통해 2020시즌 새로 도입되는 규정 변화를 소개했다. 2020시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60경기 단축 시즌으로 운영되기에 이같은 상황에 맞춘 새로운 규정들이 등장했다.
가장 큰 변화는 내셔널리그에 지명타자가 도입된다는 것이다. 1973년 아메리칸리그에 지명타자가 처음 도입된 이후 47년만에 내셔널리그에도 지명타자가 운영된다.
이제는 항의할 때도 거리두기를 해야한다. 사진=ⓒAFPBBNews = News1
↑ 이제는 항의할 때도 거리두기를 해야한다. 사진=ⓒAFPBBNews = News1
경기 시간을 줄이기 위해 승부치기도 도입된다. 10회초부터 2루에 주자가 나간 상황에서 이닝이 시작된다. 2루 주자는 앞선 이닝의 마지막 공격을 했던 타자다. 이 주자는 홈으로 들어와도 투수에게는 비자책 점수로 처리된다.
앞서 도입이 예고됐던 최소 3타자를 상대하는 규정은 그대로 유지된다. 원래는 연장, 혹은 6점차 이상 격차가 났을 때만 야수의 투구를 허용했는데 이는 폐지됐다.
거리두기를 실행하기 위해 스포츠맨십에 어긋나는 행위는 '불필요한 신체 접촉'으로 간주돼 엄중 처벌된다. 감독, 선수들은 심판이나 상대 선수와 거리 두기를 유지해야한다. 심판에게 항의할 때도 6피트(1.83미터) 거리를 둬야한다. 상대 선수와 물리적 충돌은 퇴장 및 출전 정지 징계가 따른다.
선수단 안전을 위한 규정도 등장했다. 각 구단은 코로나19 방역 대책을 사무국에 제출하고 승인을 받아야한다. 침뱉기는 엄격히 금지된다. 침을 뱉으면서 먹을 수밖에 없는 해바라기씨나 씹는 담배도 포함이다. 대신 껌은 허용된다. 투수들도 손에 침을 묻힐 수 없다. 대신해 젖은 천을 바지 뒷주머니에 넣고 이를 사용할 수 있다.
거리두기를 위해 더그아웃, 불펜 공간도 확장되며, 데드볼 상황에서 야수들은 주자로부터 몇발자국 떨어져 있어야한다. 포수도 내야수들에게 사인을 줄 때는 내야 잔디로 몇 발자국 나와서 사인을 전달해야한다. 1루코치와 3루코치도 정해진 자리를 지켜야한다. 경기 전후, 이닝 중간에 상대 선수와 6피트 이내로 접근하는 것 역시 금지된다. 경기전 라인업카드 교환도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는 것으로 대체된다.
각 팀은 '여름 캠프'의 막바지 다른 구단을 상대로 최대 세 차례 연습경기를 치를 수 있다. 각 팀이 연고지에서 훈련하는만큼 상대를 구하기는 쉽지 않기에 개막전 상대와 미리 연습경기를 하는 것이 허용된다. 자체 연습경기는 제한없이 할 수 있다.
시즌은 총 60경기이며, 같은 지구 팀끼리 10차례씩 붙어 총 40경기를 치르고, 인터리그는 같은 지역 팀을 상대해 총 20경기를 치른다.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경우 아메리칸리그 동부 지구와 40경기, 내셔널리그 동부 지구와 20경기를 치르는 것.
각 구단들은 60인 선수 명단 내에서 시즌을 치러야하며, 개막일 정오까지 최소 25인, 최대 30인의 개막 로스터를 제출해야한다. 시즌 15일째 28인으로 줄어들며, 29일째 26인으로 줄어든다. 확장로스터는 없다. 로스터내 투수 숫자는 제한없이 포함시킬 수 있으며, 더블헤더 때는 추가 선수 기용이 가능하다.
원정 경기에서는 60인 명단 내에서 최대 세 명의 선수를 '임시 명단(Taxi Squad)'이라는 이름으로 합류시킬 수 있다. 이중 최소 한 명은 포수여야한다. 이들은 경기전 훈련은 함께할 수 있지만, 경기 도중에는 유니폼을 입고 더그아웃에 있을 수 없다. 원정이 끝나면 대체 훈련지로 돌아가야한다.
트레이드 마감시한은 8월 31일이며, 포스트시즌에 출전할 선수를 영입하기 위해서는 9월 15일까지 완료해야한다.
부상자 명단은 10일과 45일로 나뉜다.

원래 투수와 야수를 구분을 두려고 했으나 취소됐고, 60일 부상자 명단이 45일로 줄어들었다. 여기에 코로나19 관련 부상자 명단이 새로 생겼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 당연히 올라가지만, 확진 판정없이도 코로나19에 노출됐거나 증상을 보이는 경우에도 오를 수 있다. greatnemo@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사상 첫 '서울특별시기관장'…장지는 경남 창녕군
  • 다주택자 취득세·양도세 '폭탄'…"집 사지 마라"
  • [단독] "n번방 봤다"고 자랑한 남성…수사해 보니 불법 촬영물 소지
  • 고 최숙현 선수 가해자 '팀 닥터' 안 모 씨 체포
  • 200mm 폭우에 물바다 된 부산…차도 떠내려가
  • 박원순, 공관 책상에 유언장…"모든 분에게 죄송"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