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발목 부상’ 채은성 복귀…30일 kt전 5번 지명타자 선발

기사입력 2020-06-30 16: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서울 잠실) 이상철 기자
발목 부상으로 이탈했던 채은성(30·LG)이 돌아왔다.
채은성은 30일 KBO리그 잠실 kt전에 5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다. 3번 김현수, 4번 로베르토 라모스와 중심타선을 이룬다.
채은성의 KBO리그 경기 출전은 21일 잠실 두산전에서 발목을 다친 뒤 9일 만이다.
채은성은 30일 KBO리그 잠실 kt위즈전에 LG트윈스의 5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다. 사진=MK스포츠 DB
↑ 채은성은 30일 KBO리그 잠실 kt위즈전에 LG트윈스의 5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다. 사진=MK스포츠 DB

LG는 29일 1군 엔트리에 신민재를 말소하고 30일 채은성을 등록했다. 채은성은 곧바로 경기를 뛴다. 다만 수비 부담을 덜기 위해 지명타자로 뛴다.
채은성은 21일 잠실 두산전에서 9회 홍건희와 8구 접전 끝에 내야안타를 쳤으나 오른 발목에 무리가 갔다.
병원 정밀검사 결과, 우측 발목 염좌 진단으로 1~2주간 치료가 필요했다. 휴식을 취했던 채은성은 25일부터 훈련을 소화했다.
채은성은 40경기에 출전해 타율 0

.305 47안타 5홈런 29타점 29득점 OPS 0.810을 기록하고 있다.
■LG의 30일 KBO리그 잠실 kt전 라인업
이천웅(중견수)-오지환(유격수)-김현수(좌익수)-라모스(1루수)-채은성(지명타자)-정근우(2루수)-홍창기(우익수)-유강남(포수)-장준원(3루수)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서울특별시장 금지 가처분 신청 각하…"요건 갖추지 못해"
  • 학교 화장실 '몰카' 교사들 잇따라 적발…교육부 담당은 5개월째 공석
  • 오늘 오전 서울지하철 2호선 건대입구역 열차 고장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중국 남부 일본 규슈에 폭우 피해 속출…오늘 전국에 비 예보
  • 테슬라 세금 회피 '꼼수' 논란…"차량 인도 후 사면 취득세 안 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