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김혜정2, 13년 만에 생애 첫 우승 [KLPGA챔피언스투어]

기사입력 2020-07-01 07:00 l 최종수정 2020-07-01 07: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박찬형 기자
전라북도 군산 컨트리클럽(파72·5778야드) 전주(OUT), 익산(IN)코스에서 6월30일 열린 ‘KLPGA 호반 챔피언스 클래식 2020 4차전’(총상금 1억 원·우승 상금 1500만 원)에서 김혜정2(45·다올로)가 입회 13년 만에 생애 첫 우승을 이뤘다.
김혜정2는 1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2개 그리고 더블보기 1개를 기록해 이븐파 72타로 공동 23위에 올랐다. 최종라운드 첫 번째 홀부터 버디를 기록하며 좋은 시작을 알린 김혜정2는 8번 홀(파5·421야드)에서 이글을 기록하며 단숨에 순위를 끌어올렸다. 후반에 들어선 김혜정2는 버디 세 개를 더 추가하여 6언더파를 기록해 같은 타수로 대회를 종료한 김선미(47)와 우승컵의 주인을 가릴 연장전에 돌입했다.
18번 홀(파4·334야드)에서 열린 두 선수의 승부는 연장 네 번째 홀에서 결정됐다. 세 번의 연장에서 두 선수 모두 파를 기록해 긴장감이 최고조에 달한 18번 홀, 김혜정2는 드라이버를 힘껏 쳤다. 이어 김혜정2는 대회 기간 내내 말썽이던 바람을 의식해 세컨드샷을 낮게 치면서, 공을 핀으로부터 약 6m 거리에 멈춰 세웠다. 김혜정2는 세 번째 샷을 그대로 홀에 집어넣으면서 버디를 잡아냈고, 짜릿한 생애 첫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제공
↑ 사진=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제공
김혜정2는 “첫날 성적이 별로 좋지 않았다. 전혀 기대를 못 했던 우승이라 떨떠름하고 기쁘다. 과거 챔피언조로 최종라운드를 맞이한 경험이 여러번 있었으나, 긴장감 때문에 우승에 실패했었다. 오늘은 챔피언조와는 관계없이 편히 플레이해서 더 좋은 결과가 나온 것 같다”라며 우승 소감을 밝혔다.
2011년 드림투어 이후 선수 활동을 잠시 멈춘 김혜정2는 2017년 챔피언스투어 선수로 복귀를 했다. 2017년 13개 대회에서 톱텐에 5차례 진입한 김혜정2는 2018시즌에는 준우승 한 번 그리고 2019시즌에는 준우승 두 번을 기록하는 등 점점 상승세를 보였고, 이내 간절했던 우승의 맛을 봤다.  
우승 원동력에 대해 김혜정2는 “평소 방송으로 정규투어 선수들의 코스 매니지먼트를 배우거나, 레슨 프로그램을 통해 좋은 플레이를 내 것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했다. 지난주에 종료된 ‘BC카드 한경 레이디스컵 2020’에서 김지영2 선수가 우승하는 것을 봤다. 나와 비슷한 면이 많다고 느꼈고, 간절함과 노력으로 우승하는 모습이 더욱 와 닿았다. 좋은 기운과 끈기를 방송을 통해 전달받은 것 같다”라고 말했다.
앞으로 남은 시즌에 대해 김혜정2는 “올해 목표한 첫 우승을 시즌 중반에 이루었다. 하지만 이에 멈추지 않고 하반기에 한 개의 트로피를 더 추가하기 위해 더 노력하겠다”라며 포부를 전했다.
한편, 이번 우승을 두고 김혜정2와 연장전에서 아쉽게 패한 김선미(47)에 이어 오미현(48·모리턴)이 단독 3위에 자리하며 연속 2개 차전에서 톱텐에 들었다. 2개 차전 연속 우승을 이루며 상금순위 1위를 지키고 있는 서예선(50·브리지

스톤)은 1라운드를 선두로 끝냈으나, 최종라운드에서 버디 2개와 보기 5개를 추가해 2언더파 142타(67-75) 공동 9위에 자리했다.
호반건설이 주최하고 KLPGA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 최종라운드는 주관방송사인 SBS골프를 통해 7월8일 19시 30분부터 녹화 중계된다. mksports@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한복판 몽골인 집단폭행…피해자 의식불명
  • 학교 여자 화장실에 몰카 설치한 현직 고교 교사, 경찰 입건
  • 8일간 남친과 여행간 일본 엄마…굶어 죽은 세살배기 딸
  • 1세대 인터넷 방송 BJ 진워렌버핏 사망…극단적 선택 추정
  • 대검 "채널A사건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장관지휘 사실상 수용
  • 통합당 "윤석열에게 직접 듣겠다"…국회부의장도 추천 거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