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한 칸 띄어 앉고 음식 못 먹고…프로야구 관중 입장 매뉴얼

기사입력 2020-07-01 09:29 l 최종수정 2020-07-01 10: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관중 입장을 눈앞에 둔 프로야구가 새로운 코로나 대응 매뉴얼로 관중 맞을 준비를 마쳤습니다.
좌석을 한 칸 이상 띄어 앉고, 관중석에선 음식물을 먹을 수 없습니다.
김동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 인터뷰 : 박능후 / 보건복지부장관(지난달 28일)
- "위험도가 낮은 공공시설과 스포츠 관중 입장 등이 단계적으로 조치될 것입니다."

방역 당국의 관중 입장 허용 방침에 맞춰 한국야구위원회가 3차 코로나19 대응 매뉴얼을 발표했습니다.

「관람객끼리 밀접 접촉을 막고자 우선 좌석의 30%만 판매하는데, 최소한 앞뒤 좌우로 한 칸씩 띄어야 합니다.」

혹시 나올지 모를 확진자의 동선을 파악할 수 있도록 온라인 예매와 카드 결제만 받기로 했습니다.

안전 수칙 준수에 동의해야 예매가 가능하고, 야구장 입장 시에는 마스크 착용과 발열 체크가 필수. 체온이 37.5도가 넘으면 못 들어갑니다.

입장해도 당분간은 관중석에선 물과 음료를 제외한 음식물을 먹을 수 없습니다.

비말 분출이 우려되는 구호와 응원가, 접촉을 유도하는 응원도 제한됩니다.

▶ 인터뷰 : 류대환 / KBO 사무총장
- 「"여러 가지 불편한 점이 있긴 한데 관객의 안전이 최우선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팬 여러분도 당분간 양해해 주시고 운동장을 찾아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모든 준비를 마친 KBO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이번 주 입장 인원 규모와 시기를 확정해 주면 다음 주부터 관중 입장을 시작할 계획입니다.

MBN뉴스 김동환입니다.

화제 뉴스
  • 법원, 가세연이 낸 박원순 서울특별시葬 금지 가처분 각하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경찰, 손정우 '범죄수익은닉' 수사 착수…이번 주쯤 아버지 조사
  • 정의당, 고 박원순 시장 조문 논란에 '제2 탈당 사태' 우려
  • 여야 지도부, 백선엽 장군 조문…"현충원 안장 놓고 고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