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강철 감독 “투타에서 모든 선수들 조화롭게 잘했다”

기사입력 2020-07-01 21: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서울 잠실) 노기완 기자
이강철 kt위즈 감독이 투타에서 모든 선수들이 조화롭게 잘했다고 말했다.
kt는 1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LG트윈스와의 2020 KBO리그 원정경기에서 11-5로 승리했다. 6이닝 4피안타 3볼넷 3탈삼진 1실점으로 시즌 4승을 챙겼다.
이 감독은 경기 후 “투타에서 모든 선수들이 조화롭게 해줬다. 좋은 분위기 계속 이어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강철 kt위즈 감독이 투타에서 모든 선수들이 조화롭게 잘했다고 말했다. 사진=MK스포츠 DB
↑ 이강철 kt위즈 감독이 투타에서 모든 선수들이 조화롭게 잘했다고 말했다. 사진=MK스포츠 DB
선발투수 배제성은 6이닝 4피안타 3볼넷 3탈삼진 1실점으로 시즌 4승을 챙겼다. 2경기 연속 퀄리티스타트를 기록했다.
이 감독은 “배제성은 위기관리능력이 뛰어났으며 전체적으로 훌륭한 투구를 했다”라고 칭찬했다.
kt는 이날 타선에서 불방망이를 뿜어냈다. 총

19개 안타로 11점을 뽑았다. 배정대 강백호 황재균는 홈런으로 LG 마운드를 폭격했다.
이에 대해 이 감독은 “배정대가 기선제압 홈런으로 일찌감치 분위기를 가져갔다. 추가점을 올린 강백호의 홈런과 황재균의 적재적소 안타는 승리에 큰 힘이 됐다”라고 평가했다.
dan0925@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도심 한복판서 또 몽골인끼리 폭력
  • [단독] 마당에 곰이 어슬렁…지리산 반달곰 또 민가 출몰
  • 통합당 "민주당은 서울시장 공천해선 안 돼"…안철수·박주민 후보군 물망
  • 미, 경제 활동 재봉쇄…모더나 "전원 항체반응"
  • "키 크고 성적 오르고" 거짓 광고…바디프랜드 검찰 고발
  • 백선엽 장군, 6·25 전투복 수의 입고 영면…미 국무부도 조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