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t와 일전 앞둔 두산 김태형 감독 "내일 선발 빼고 모두 대기"

기사입력 2020-10-22 16:56 l 최종수정 2020-10-29 17: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좌완 선발투수 유희관이 8년 연속 10승에 도전한다.
유희관은 22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kt wiz전에 선발 등판한다. 올 시즌 9승 11패를 기록 중인 유희관은 이날 경기에서 이기면 시즌 10승을 달성한다.
이날 유희관이 승리투수가 되면 이강철(해태), 정민철(한화), 장원준(롯데·두산)을 이어 KBO리그 역대 4번째 8년 연속 10승 투수가 된다.
두산도 이날 승리가 절실하다. 현재 5위인 두산은 6경기를 남겨두고 있다. 최대한 높은 순위로 시즌을 마쳐야 포스트시즌 운용을 수월하게 할 수 있다.
김태형 감독은 "오늘 경

기에는 내일 선발을 제외하고 쉬는 선수는 없다"며 총력전을 예고했다.
유희관이 초반에 무너지면 10승 달성 여부와 관계없이 조기 강판할 수 있다는 의미다.
두산은 이날 kt를 시작으로 23일 키움, 24일 롯데까지 3연전을 치른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대구서 서울까지 300km 무면허 운전한 13살 소년
  • 추미애-윤석열 갈등 최정점…사퇴 논란 전망은?
  • 6일째 400명대 넘어…2단계 시행 효과는 언제쯤?
  • 인도서 30대 기자, 산 채로 불태워져 사망…"진실 보도한 대가"
  • 준다던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차일피일
  • 문 대통령·정 총리, 추미애 면담…법무부 "사퇴 논의 없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