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원준, 비즈플레이 전자신문오픈 2R서 단독 1위 [KPGA]

기사입력 2020-10-24 18: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이원준(35)이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 with 타미우스CC 둘째날 단독 선두로 나섰다.
이원준은 24일 제주 애월읍 소재 타미우스 골프앤빌리지 우즈 레이크코스(파72·6982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1개를 묶어 5언더파 67타를 쳤다.
이로써 중간합계 8언더파 136타를 기록한 이원준은 공동 2위 그룹에 3타 앞서며 단독 1위로 뛰어올랐다.
이원준이 비즈플레이 전자신문오픈 2라운드 1위로 올라섰다. 사진=KPGA 제공
↑ 이원준이 비즈플레이 전자신문오픈 2라운드 1위로 올라섰다. 사진=KPGA 제공
일본프로골프 투어(JGTO)와 미국프로골프(PGA) 2부 투어에서 선수 생활을 하던 이원준은 지난해 6월 KPGA 선수권에서 우승, 코리안투어 회원 자격을 얻었다. 그러나 지난해 9월 신한동해오픈에만 출전, 신인 자격을 유지하다 이번 대회에 출전했다. 지난해 열린 KPGA 선수권대회에서 첫 승을 올린 이원준은 통산 2승에 도전한다.
하루 전 생일이었던 이원준은 버디 6개를 잡는 동안 보기를 1개로 막는 쾌조의 감각을 자랑하며 우승을 눈앞에 뒀다.
호주 교포로 만 35세인 이원준은 올해 까스텔바작 신인상(명출상) 후보로 분류된다. 지난해 투어 시드를 획득했지만 참가 대회수(3개

)가 시즌 총 대회수(15개)의 3분의 1에 못 미쳐 신인상 자격이 올해로 이월됐기 때문이다.
문경준과 김승혁, 허인회가 중간합계 5언더파 139타 공동 2위로 최종일 뒤집기를 노린다.
이번 대회는 전날 일정이 강풍으로 취소돼 54홀 경기로 축소 진행된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대구서 서울까지 300km 무면허 운전한 13살 소년
  • 추미애-윤석열 갈등 최정점…사퇴 논란 전망은?
  • 6일째 400명대 넘어…2단계 시행 효과는 언제쯤?
  • 인도서 30대 기자, 산 채로 불태워져 사망…"진실 보도한 대가"
  • 준다던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차일피일
  • 문 대통령·정 총리, 추미애 면담…법무부 "사퇴 논의 없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