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군 복무 마친 변진재, 2021년 KPGA 코리안투어 복귀 “초심 갖고 시즌 준비”

기사입력 2021-01-22 12: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변진재(32)가 군 복무를 마치고 2021 시즌 KPGA 코리안투어에 복귀한다.
2018년 12월 20일 군 입대한 변진재는 지난해 10월 22일 전역했다. 그는 “건강하게 군 복무를 끝낸 것에 만족한다”며 “소중한 경험이었고 보람찼다. 골프에 대한 절실함도 크게 느꼈고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던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변진재는 2008년부터 2010년까지 국가대표 상비군 생활을 하다 2010년 ‘코리안투어 QT’에서 수석 합격을 차지해 이듬해인 2011년 투어에 데뷔했다.
군전역 후 KPGA에 복귀하는 변진재. 사진=KPGA 제공
↑ 군전역 후 KPGA에 복귀하는 변진재. 사진=KPGA 제공
2016년 TOP10 피니시 부문에서 6회로 1위에 오르며 두각을 나타내기 시작한 변진재는 2017년에도 TOP10에 8회나 진입하며 2년 연속으로 TOP10 피니시 부문 정상에 올랐다. 군 입대 직전 시즌인 2018년에는 17개 대회에 출전해 준우승 1회 포함 TOP10에 3차례 들었다.
변진재는 이처럼 여러 번 KPGA 코리안투어 첫 승의 찬스를 맞이한 바 있으나 우승을 결정지을 수 있는 중요한 순간마다 실수가 나와 번번이 우승 길목에서 발목을 잡혔다.
그는 “예전을 돌아보면 경기 중에 조바심이 나기도 했고 욕심도 컸다”며 “군 생활을 하면서 가장 크게 바뀐 것이 마음 가짐이다. 이제는 여유를 갖고 플레이 할 것이다. 그렇다고 긴장을 놓치지는 않을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또한 “투어 입성 당시의 ‘초심’을 되새기면서 2021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경기 감각 회복을 위한 연습라운드와 웨이트 트레이닝을 병행하고 있다”며 “2년이라는 공백기가 있었던 만큼 기초부터 천천히 다듬고 있다”고 전했다.
변진재는 이번 달 25일부터 예선전을 시작으로 개막하는 ‘2021 KPGA 윈터투어 1회 대회’의 참가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그는 군 전역 후 첫 출전하는 대회인 만큼 설레는 마음을 갖고 대회 준비에 여념이 없다고 한다.
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해외 전지 훈련을 가지 못하는 상황인 만큼 윈터투어를 통해 시즌 시작 전까지 경기 감각을 끌어올릴 계획이다”라며 “예선전부터 최선을 다해 플레이하겠다. 정말 좋은 기회”라고 힘줘 말했다.
이어 “윈터투어와 KPGA 코리안투어

무대에서 우승을 하면 더할 나위 없이 좋겠지만 큰 욕심을 내기 보다는 꾸준하게 경기력을 발휘하는 데 중점을 둘 것”이라며 “항상 해왔듯이 최선을 다해 경기에 임한다면 2021년에는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당연히 첫 승에 가장 큰 욕심이 난다”라고 힘줘 말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명품지갑 훔쳐 당근마켓 올린 간 큰 도둑
  • [속보] 스가 "도쿄올림픽 개최할 결의…바이든, 지지 표명"
  • [단독] 술집서 만난 동년배 남성에 속아 8억 뜯겨
  • "TBS, 김어준·주진우 등 10명과 구두 계약…관련법 위반"
  • "애들 두고 못간다" 죽은 새끼 지키는 어미개의 모성애
  • '5연타' 서예지, 광고계도 손절…"위약금만 수십억" [종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