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국제유가, 감산연장·美원유재고 감소 전망으로 소폭 상승

기사입력 2017-05-24 07: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국제유가, 감산연장·美원유재고 감소 전망으로 소폭 상승

국제유가 / 사진=연합뉴스
↑ 국제유가 / 사진=연합뉴스


국제유가는 23일(현지시간) 산유국 감산 연장에 대한 기대감과 미국 주간 원유재고 감소 전망으로 소폭 상승했습니다.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미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6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34센트 오른 배럴당 51.47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6월 인도분 브렌트유는 22센트(0.41%) 오른 배럴당 54.09달러 수준에서 움직이고 있습니다.

25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리는 제172차 OPEC 정기회의에서 OPEC과 비OPEC 산유국들의 감산 합의가 9개월 연장될 것이라는 낙관론이 상승을 이끌었습니다.

쿠웨이트 등이 일부 이견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지만, 참가국 관계자들은 대체로 회의가 순항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라크도 전날 감산 9개월 연장안에 동의한 것으로 보도됐습니다.

이날 장 마감 후와 24일 오전에 있을 미국 석유협회(API)와 미 에너지정보청(EIA)의 주간 원유재고 발표를 앞두고 분석가들은 270만 배럴 정도의 감소를 예측했습니다.

재고가 줄어든다면 7주 연속 감소를 기록하게 됩니다.

유가는 이날 오전 비상시 대비 미국 내 석유비축분 6억8천800만 배럴의 절반 정도를 내년부터 10년에 걸쳐 방출하겠다는 백악관의 발표로 한때 급락했지만

, 다시 회복됐습니다.

금값은 하락했습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6월 물 금 가격은 전날보다 5.90달러(0.5%) 내린 온스당 1,255.50달러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22명의 사망자를 낸 전날 영국 맨체스터 공연장 테러로 불안이 다시 높아졌지만, 달러화가 오르면서 금값을 억제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규성 2골에도 가나에 2-3 분패
  • '50억 클럽'도 폭로…"곽상도, 김만배에 돈 꺼내주고 징역살라 해"
  • [단독] 20년째 식중독 사망 0명?…엉터리 통계에 처벌도 약해
  • 추락 헬기 원인 놓고 충돌…"한 달 전 기체 이상" vs. "결함 없다"
  • 하와이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 시작…세계 최대 활화산
  • "한국, 월드컵 빨리 탈락하길"…김민재 부상 걱정한 이탈리아 기자 농담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