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우리은행, 구청 추천 소상공인에 2억원 한도 특별자금 지원

기사입력 2018-12-24 09: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우리은행은 구금고로 선정된 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해 총 300억원 규모의 특별금융을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지난 21일 서울시 마포구청 대회의실에서 마포구청, 서울신용보증재단과 '지역경제 밀착지원을 위한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신명혁 우리은행 부행장, 유동균 마포구청장, 한승관 서울신용보증재단 이사장 등 주요인사가 참석했다. 우리은행은 마포구청과 협약식을 끝으로 구금고 자치구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특별출연 협약을 마무리 했다.
우리은행은 구금고 구청, 서울신용보증재단과 업무 협약을 통해 지역 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특별운전자금을 지원한다. 협약을 통해 우리은행은 서울신용보증재단에 20억원을 특별출연하고 서울신용보증재단은 각 구청의 추천을 받은 소기업과 소상공인들에게 보증서를 발급한다. 우리은행은 보증서를 담보로 300억원의 특별운전자금 대출을 지원한다.
구청의 추천을 받은 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은 업체당 2억원 한도로, 최장 5년

동안 지원받고 최대 연 0.7%포인트 보증료를 우대도 받는다. 또 '서울시구청 소기업 통장'을 가입하면 우리은행의 각종 수수료를 면제 받는다.
서울신용보증재단과 우리은행 영업점을 통해 보증서 발급 및 특별운전자금대출과 관련한 상담과 대출 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
[디지털뉴스국 전종헌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북 김정은 "문 대통령과 남녘 동포에 대단히 미안"
  • 오늘 만12세 이하·임신부 독감예방접종 재개…"상온 노출 백신과 무관"
  • [속보] 김명수 대법원장, 중앙선관위원에 노정희 대법관 내정
  • [단독] 말다툼 벌이다…선배 택시기사 살해한 50대 후배 기사
  • 김어준 "월북자, 코로나 때문에 화장돼"…진중권 "헛소리"
  • 뇌전증으로 졸도한 주인 물어 죽인 반려견?…영국 법원 공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