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단독] 중국 한인 마트서 도끼 난동…반한 범죄 여부 조사

기사입력 2011-05-27 02:07 l 최종수정 2011-05-27 03: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중국 내 한국인이 운영하는 상점에 괴한이 침입해 도끼를 휘두르며 기물을 파손해 현지 공안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어젯(26일)밤 9시쯤 상하이 코리아 타운인 민항구 홍첸루 내 한 마트에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괴한 4명이 도끼로 문을 부수고 들어와 진열된 물건을 파손시키고 빨간 페인트를 뿌리는 등 난동을 부렸습니다.
사건은 약 46초 동안 벌어졌고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마트 관리자인 한국인 손 모 씨는 우리 돈으로 5천4백만 원어치 피해를 봤다고 밝혔습니다.
현지 공안은 용의자를 쫓는 한편, 마트에서 돈을 훔치지 않은 점 그리고 페인트를 뿌린 점으로 미뤄 중국 내 반한 감정에 의한 범행은 아닌지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황재헌 /just@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계곡살인' 이은해·조현수 무기징역 구형…눈물 흘리며 "억울하다"
  • 국민의힘, 김진표 사퇴 촉구 결의안 제출…'박진 해임건의' 응수
  • [단독] "손님이 목 졸라"...올림픽대로서 만취 승객 폭행 신고
  • 사촌형제 부부 모임 중 아내들 살해한 50대 남성, 항소심서도 무기징역
  • 이재명, '비속어 논란' 직접 언급…"국민도 귀 있고 지성 있다"
  • '마약 투약 혐의' 배우 이상보, 경찰 조사 결과 투약 확인 안 돼 불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