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부시, CIA 해외 비밀감옥 인정

기사입력 2006-09-07 10:32 l 최종수정 2006-09-07 13: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부시 미국 대통령이 CIA가 운영해온 비밀감옥의 존재를 처음 인정했습니다.
김종윤 기자가 보도합니다.


부시 미국 대통령이 부인을 거듭해오던 CIA 비밀감옥 존재를 결국 시인했습니다.

지난해말 이후 미국과 유럽간 논란이 됐던 CIA `비밀감옥'에 대해 부시 대통령과 미 행정부가 시인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인터뷰 : 부시 / 미국 대통령-
"비밀감옥이 CIA에 의해 운영됐고, 수감자들은 9.11테러를 모의한 테러용의자다"

부시 대통령은 9.11테러기획자로 알려진 칼리드 셰이크 모하메드를 비롯한 14명의 테러용의자들이 CIA 비밀감옥에서 나와 재판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14명의 알 카에다 용의자들은 비밀감옥에서 미군이 운영하는 관타나모 수용소로 옮겨졌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비밀감옥 구금자에 대한 신문을 통해 미국과 유럽에 대한 테러를 효과적으로 막을 수 있었다며 비밀감옥의 효용성을 역설했습니다.

또 비밀감옥에서 고문 등 인권유린은 없었다면서 오히려 적법하게 운영돼왔다고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하지만 테러용의자 인권을 유린하고 외국에 비밀감옥을 설치한 데 대한 국제적인비난을 피하기는 어려울 전망입니다.

mbn뉴스 김종윤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영상] 한미, 지대지미사일 동해로 발사…강릉, 섬광과 폭발로 난리
  • [속보] 여가부 폐지→복지부 산하 본부로…행안부, 野 보고
  • 공수처, 부장검사 3명 승진...김진욱 "수사기구 진용 갖췄다"
  • "박수홍 병원 실려간 후, 아들 폭행한 부친은 형수와 식사"
  • [영상] '뿌리면 옷이 된다?'…파리패션위크서 신물질 활용한 드레스 공개
  • 마약 하는 부모와 살던 2살 아기 사망…"아기 모발서 마약 성분 검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