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국, 이란 금융압박 추진

기사입력 2006-09-09 06:57 l 최종수정 2006-09-09 06: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조지 부시 미국 행정부는 유럽 등지에서 활동중인 이란계 은행과 기업이 이란 정부의 통제 아래 첨단무기 기술 확보에 이용되고 있어, 이들의 활동을 제한할 계획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습니다.
신문에 따르면 이란의

대량살상무기 개발을 차단하기 위해서는 이들 은행과 기업들의 활동을 고립시켜야 하는 것이 미 행정부의 판단이라고 전했습니다.
부시 행정부는 이란계 은행과 기업들의 자금세탁 등 불법 행동에 대한 정보를 유럽과 중동국가에 설명하고,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라고 신문은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윤미향 "부당 이득 없어" 의혹 반박…의원직 사퇴는 일축
  • 46년 만에 화상 상봉한 스웨덴 입양 한인…
  • 일양약품, 코로나 치료제 임상허가에 주가 급등
  • 오송역, 전차선로에 문제…KTX·SRT운행 지연
  • 친딸에 15년간 매주 '못된짓' 50대, 징역 25년
  • 송파구청, 확진자 동선 공개…백호태권도 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