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이슬람 극단주의 테러 경고 잇따라

기사입력 2006-09-15 02:27 l 최종수정 2006-09-15 02: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마드리드와 런던에 이어 프랑스도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의 테러 목표물이 될 수 있다는

경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프랑스의 한 일간지는 알 카에다의 2인자인 아이만 알-자와히리가 프랑스를 테러 표적으로 지정하고 공격을 선동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신문은 또 이번 알-자와히리의 위협에 대해 프랑스 정보기관들이 심각한 우려를 표시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태풍 '장미' 가시로 할퀴지 않고 소멸…부산 온종일 긴장
  • 물에 잠긴 양주역…강한 비로 피해 속출
  • 알루코, 전기차 배터리 부품 5천 억 수주 대박
  • 통합당 '권언유착 의혹' 한상혁 고발…민주당, 현안질의 거부
  • 정무 최재성, 민정 김종호…노영민 비서실장 당분간 유임
  • 민주 '강원'·통합 '호남' 수해 현장으로…4차 추경 카드 '고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