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EU, 새 대기환경기준 도입 합의

기사입력 2006-10-24 05:22 l 최종수정 2006-10-24 05: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럽연합 환경장관들이 매년 수 천명의 목숨을 앗아가는 극 미세입자를 규제하기 위해 대기 질의 새로운 기준을 도입하기로 합의했습니다.
EU 25개 회원구 환경장관들은 룩셈부르크에서 모임을 갖고 공장과 자동차, 그리고 도시

난방시스템에서 형성되는 극 미세입자 양을 늦어도 오는 2015년까지 입방미터당 25마이크로미터 이하로 제한하로 제한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새 대기 질 기준은 유럽의회의 승인을 받아야 하며 이르면 내년 상반기에 통과
될 것으로 EU 집행위 관계자들은 기대하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손혜원, 양정철에 "많이 컸네…겁나는 게 없구나"
  • 승객들 다 있는데 전철서 성관계…홍콩 경찰 수사 착수
  • 이재명, '재난기본소득' 회견 전격 취소…"지급은 변함 없어"
  • 수도권·강원 '눈 폭탄' 대비…중대본, 1단계 비상근무 돌입
  • 김진욱 "표적수사 등 검찰의 부정적 관행 답습 안 할 것"
  • 8살 딸 살해한 40대 엄마…"왜 죽였냐" 질문에 침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