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하마스, 후세인 사형 선고 비난

기사입력 2006-11-06 05:07 l 최종수정 2006-11-06 05: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팔레스타인 집권정파인 하마스는 사담 후세인 전 이라크 대

통령에 대한 사형선고를 비난했습니다.
파우지 바르훔 하마스 대변인은 후세인 전 대통령은 과거에 우리를 지원해 준 사람 중 한 명이라며 이같은 입장을 밝혔습니다.
바르훔 대변인은 미군이 이라크를 점령하고 있는 가운데 재판이 진행됐으며, 공정하지 않았다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500원 비말차단용 마스크, 온라인 판매 첫날 접속 폭주
  • 이지바이오 관련주, 재상장 후 첫날 급등
  • 김두관 "대권주자의 7개월짜리 당권도전, 선택지 아냐"
  • 문 대통령, 새 사저 부지 매입…퇴임 후 양산 평산마을로
  • 'CCTV포착' 부장검사 성추행 장면보니..두손으로
  • "새 잃어버려서" 8세 가사도우미 때려죽인 부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