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 언론, 이라크 상황 '내전' 표현

기사입력 2006-11-28 11:02 l 최종수정 2006-11-28 11: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 언론이 이라크 상황을 내전이라고 규정하기 시작했습니다.
미국의 3대 공중파 방송 가운데 하나인 NBC는 세심한 검토 끝에 무장화된

파벌들이 정치적 목적을 위해 싸우는 이라크 상황을 내전이라고 규정하기에 충분하다고 보고 용어를 바꾸기로 결정했다고 공표했습니다.
이밖에 뉴욕타임스와 뉴스위크, 그리고 LA타임스 등 미국내 유력 언론들도 이미 이라크 상황을 표현하는데 내전이란 단어를 사용하기 시작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삼성전자 '어닝쇼크'…영업이익 31.7% 급감 [김주하 AI 뉴스]
  • 병무청장 "BTS도 군복무 하는 게 바람직"
  • 홍준표가 맹비난한 '국힘 중진 의원 N·J·H'는 누구?
  • 대낮에 아내 살해한 남편, 자신 제압한 시민에 "너도 이해할 걸?"
  • 美 경찰 '정전 사태' 주범 공개에 네티즌 '빵'터졌다..."키 84cm·몸무게 16kg"
  • 근무 5분 만에 '편의점털이'한 아르바이트생…알고 보니 동종 전과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