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 언론, 이라크 상황 '내전' 표현

기사입력 2006-11-28 11:02 l 최종수정 2006-11-28 11: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 언론이 이라크 상황을 내전이라고 규정하기 시작했습니다.
미국의 3대 공중파 방송 가운데 하나인 NBC는 세심한 검토 끝에 무장화된

파벌들이 정치적 목적을 위해 싸우는 이라크 상황을 내전이라고 규정하기에 충분하다고 보고 용어를 바꾸기로 결정했다고 공표했습니다.
이밖에 뉴욕타임스와 뉴스위크, 그리고 LA타임스 등 미국내 유력 언론들도 이미 이라크 상황을 표현하는데 내전이란 단어를 사용하기 시작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규성 2골에도 가나에 2-3 분패...16강 안개
  • 조규성 2골에도 가나에 2-3 분패...16강 안개
  • '50억 클럽'도 폭로…"곽상도, 김만배에 돈 꺼내주고 징역살라 해"
  • [단독] 20년째 식중독 사망 0명?…엉터리 통계에 처벌도 약해
  • 하와이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 시작…세계 최대 활화산
  • "한국, 월드컵 빨리 탈락하길"…김민재 부상 걱정한 이탈리아 기자 농담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