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일 돗토리현도 '독도의 날' 추진

기사입력 2006-12-15 11:52 l 최종수정 2006-12-15 11: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동해를 끼고 있는 일본 돗토리 현이 현 의회를 중심으로 '독도의 날' 제정을 추진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돗토리 현 의회는 지난달 하순 현 의회 실력자인 히로에 하지메 의원이 제출한,

독도가 일본 영토라는 입장을 담은 독도의 날 제정 진정서를 접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시마네 현에 이어 인접한 돗토리 현이 우리나라 영유권을 침해하는 조치를 취할 경우 최근 아베 신조 총리의 방한 등으로 개선 기미를 보이는 한일 관계가 또다시 경색될 가능성이 큽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진중권, 윤석열 '민주주의 허울 쓴 독재' 발언에 "와, 세다"
  • 이재용 프로포폴 의혹 제보자, 공갈 혐의로 구속
  • 가평 계곡서 실종된 70대 시신 발견…폭우에 밭 보러 갔다 숨져
  • 미투젠 공모가 2만7천 원 확정
  • 공공 재건축 50층까지 허용…수도권 13만2천가구 주택 추가 공급
  • 싼샤댐 수위 또 161m로 상승…태풍 영향 창장 하류에 폭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