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15년 간 2억원 들여 성형한 여성…"캐리커쳐 닮기 위해"

기사입력 2014-09-10 11: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출처 : 유튜브 영상 캡쳐<br />
↑ 사진출처 : 유튜브 영상 캡쳐
지난 4일 영국의 한 여성이 자신의 캐리커쳐와 닮기 위해 15년 동안 약 2억원을 들여 성형수술을 한 사연이 공개됐다.
헤어디자이너인 크리스티나 뷰텔은 15살 때 스페인의 휴양지인 이비자를 방문해 길거리에서 초상화를 그려주는 화가에게 자신의 얼굴을 그려달라고 요청했다.
10여 분 뒤 뷰텔은 만화풍으로 얼굴 특징이 강조된 초상화를 받아들고 크게 충격을 받았다.
뷰텔은 "처음에는 정말 못생겼다고 생각했지만 볼수록 마음에 들었다"며 "나중에는 이런 얼굴을 갖고 싶다는 생각마저 들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초상화 속 모습이 되기 위해 성형 수술을 하기로 결심했다. 그녀는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다섯 군데에서 아르바이트를 했지만 힘들다는 생각은 해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뷰텔은 지난 2001년부터 지금까지 가슴과 엉덩이를 확대하는 수술은 물론 초상화 속 얼굴과 똑같아지기 위해 전신 성형을 받았다.
지금도 이 초상

화를 방에 걸어두고 소중히 다루고 있다는 뷰텔은 "이 그림은 내 꿈"이라며 "그림 속 모습과 똑같이 될 때까지 성형수술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뷰텔은 현재 약혼자가 있으며 예비신랑 역시 적극적으로 응원하고 있다면서 다음 성형수술을 기대하고 있다.
[매경닷컴 속보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카타르] 독일 잡은 日에 2억 걸었다 싹 날린 축구팬
  • "성폭력 피해자 지원시설 들어가고파"…17차례 거짓 신고 30대 집행유예
  • '50억 클럽'도 폭로…"곽상도, 김만배에 돈 꺼내주고 징역살라 해"
  • [속보] 검찰, `서해 피격` 서훈 전 안보실장 구속영장
  • [카타르] 손흥민에 벤투까지 퇴장시킨 심판에…영국 매체 "테일러 공포 세계로"
  • 심한 학대로 '안구적출'까지…강아지 학대범은 두 달째 오리무중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