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태국 푸껫서 쾌속정 사고…한국인 2명 실종

기사입력 2014-10-20 07:01 l 최종수정 2014-10-20 09: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태국의 유명 휴양지 푸껫 인근에서 관광객을 태운 쾌속정과 대형 어선이 충돌했습니다.
사고 직후 곧바로 구조 작업이 이뤄져 탑승자 대부분 구조됐지만, 한국인 관광객 2명은 실종됐습니다.
전정인 기자입니다.


【 기자 】
수많은 사람들이 선착장에 나와 애타게 구조 소식을 기다립니다.

잠시 뒤 구조선이 도착하고, 부상자들이 들것에 실려 병원으로 옮겨집니다.

태국 푸껫에서 관광객을 태운 쾌속정과 대형 어선이 충돌한 건 현지 시각으로 어제(19일) 오후 5시쯤.

쾌속정에는 관광객과 승무원 등 40여 명이 타고 있었습니다.

태국 경찰은 사고 직후 곧바로 구조 작업을 벌여 탑승자 대부분을 구조했지만, 한국인 관광객 31살 고 모 씨와 28살 안 모 씨는 아직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 인터뷰 : 태국 주재 한국 대사관 관계자
- "우리 한국인 두 분만 빼고 나머지는 다 구조됐는데…. 한국인 두 분만 실종된 상황입니다."

탑승자 가운데 한국인은 모두 4명으로, 이 가운데 2명은 구조돼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쾌속정은 유명 관광지인 피피 섬을 갔다 돌아오던 길에 사고가 났고, 당시 폭우로 시야가 잘 확보되지 않았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태국 경찰은 사고 해역 주변에서 수색 작업을 진행하는 한편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전정인입니다.

영상편집 : 원동주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영상] '역대급' 허리케인 '이안', 미국 접근 중…템파에 '100년 만 최고' 폭풍
  • [속보] 코스피, 2년 2개월여 만에 2,200선 붕괴 마감
  • [속보] 국정원 "7차 핵실험 한다면 10월 7∼16일 사이 가능성"
  • '수리남' 출연 50대 男배우 성추행 혐의로 檢 송치
  • 윤건영 "김건희 대표 코바나컨텐츠, 임금 체불"…대통령실 "사실 아냐"
  • 슈퍼 태풍 '노루' 필리핀 거쳐 베트남 중부 상륙…인명피해·파손 이어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