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국 사법 당국, 브라질축구협회장 비리 혐의 수사

기사입력 2015-07-07 07:30 l 최종수정 2015-07-07 07: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브라질축구협회 회장이 미국 사법 당국의 수사 대상에 오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브라질 현지 언론은 마르쿠 폴루 델 네루 브라질 축구협회장이 미국의 스포츠마케팅 회사 트래픽 스포츠 USA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를 잡고 미국 사법 당국이 수사 중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대해 브라질축구협회는 델 네루 회장이 불법 행위에 연루된 적이 없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습니다.

[ 신혜진 / hye007@mbn.co.kr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MBC 기자 인신공격?... '좌표 찍기'로 사이버테러 피해 속출
  • [속보] NSC 상임위 개최…"北 도발집중 행태에 개탄"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푸틴,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조약 서명…"모든 수단으로 지킬 것"
  • “먹던 물 팔아요” 개그맨 방주호·임성욱, 아이브 성희롱 논란
  • "주사 잘 놔요?" 돈스파이크, 간호사에 보낸 메시지 재조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