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중국 국경절 6억6천만 명 大이동…연휴에 뭐하나

기사입력 2016-10-02 13: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중국 국경절 6억6천만 명 大이동…연휴에 뭐하나

중국 국경절 / 사진=MBN
↑ 중국 국경절 / 사진=MBN


중국에서 국경절 연휴가 시작되면서 유명 관광지마다 몰려드는 관광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습니다.

2일 중국 한 통신매체에 따르면 국경절 연휴 첫날인 지난 1일 전국 철도이용객은 1천400만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1.6%가 늘었습니다. 비행기 이용객 수도 6.4% 증가한 97만명에 이르면서 하루 이용객 수로는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습니다.

베이징내 고궁박물원(자금성), 이화원 등 180개 주요 A급 관광지에는 이날 하루 108만명이 유입돼 지난해 대비 9.5% 증가세를 보였습니다. 산둥(山東)성에는 100개 관광지에 140만명(15.1%), 쓰촨(四川)성 76개 관광지에는 106만명(20%)이 각각 유입됐습니다.

공안부는 올해는 특히 베이징, 톈진(天津), 창장 삼각주, 주장 삼각주 지역 주변 고속도로에 차량이 집중되고 있으며 허베이(河北)도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5%, 장쑤(江蘇)는 10%, 후베이(湖北)는 20% 차량증가현상을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전국 공안 교통부문이 비상근무에 들어간 가운데 아직까지 5인 이상 사망 대형 교통사고나 인명피해가 난 추돌사고 신고는 접수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공안은 주요 도시 주변과 차량정체지역을 중심으로 차량소통과 질서확립에 주력하고 고속도로에서 무인기를 활용해 갓길통행과 음주운전 단속을 펴고 있습니다.

한편 중국 교통운수부는 1일부터 7일까지 국경절 연휴기간에 모두 6억6천만명이 대이동을 할 것으로 보인다고 예상했습니다.

중국의 국경절은 춘제(설날)와 함께 최대 황금연휴입니다

. 춘제가 주로 대륙에 흩어진 친인척들이 함께 모여 정을 나누는 시간이라면 국경절은 대개 여행으로 시간을 보냅니다.

중국의 한 여행사이트 관계자는 중국인들이 이전에는 집에서 휴일을 보냈지만 지금은 여행이 대세를 이루고 있다면서 이번 연휴기간 관광객 수가 다시 신기록을 세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쌍방울 뇌물 혐의' 이화영 구속…이재명 수사 본격화?
  • 70대 고시원 건물주, 손 묶인 채 목 졸려 사망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인육캡슐' 사라지나 했더니 또…지난 6년간 '1,065정' 적발
  • [굿모닝월드] 결혼 서약 후 이별
  • 윤건영 "김건희 대표 코바나컨텐츠, 임금 체불"…대통령실 "사실 아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