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테헤란 시내 가장 오래된 건물 붕괴…테헤란 시장 직접 현장서 구조 지휘

기사입력 2017-01-19 21: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테헤란 시내 가장 오래된 건물 붕괴…테헤란 시장 직접 현장서 구조 지휘

테헤란 /사진=프레스TV
↑ 테헤란 /사진=프레스TV

19일(현지시간) 오전 11시35분께 이란 테헤란 남부 줌후리예 거리의 지은 지 55년 된 의류상가 플라스코 트레이드센터에서 불이 나 17층 건물이 무너졌습니다.

건물이 붕괴하면서 진화, 구조 작업을 하던 소방관 30명이 죽고 38명이 다쳤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날 오전 8시께 최초 신고를 받고 테헤란 시내 소방서 10곳의 차량과 소방관 200여명이 현장에 출동했습니다.

그렇지만 건물이 높은데다 의류와 플라스틱이 타면서 나오는 유독가스때문에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건물이 붕괴 하자 인근 터키, 영국 대사관 직원도 모두 대피했습니다.

붕괴한 상가는 1962년에 지어져 테헤란 시내에서 가장 오래된 건물로 꼽힙니다.

4∼5개 층은 의류를 파는 상점이 밀집

했고, 나머지는 소규모 봉제, 의류 작업장이 들어차 있습니다.

건물이 낡았지만 테헤란 구시가지의 번화가인 줌후리예 거리의 '랜드마크'로 현지인이 여전히 많이 찾습니다.

피해가 걷잡을 수 없을 만큼 커지자 모하마드 바게르 칼리바프 테헤란 시장이 직접 현장에서 구조를 지휘하고 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원진 "이준석, 2~3월 신당 창당 가시화…여권 분할 필연적"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中 억만장자 류차둥, 4년 만에 여대생 성폭행 사건 합의
  •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제한…하교시간 제외 우려
  • 푸틴의 '전쟁 동원령'에 반발…투신한 20대 러시아 래퍼
  • 장성규, 억대 외제차 선물 공개…"연예인병 재발, 열일할게요"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