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트럼프 '러시아 연루설'로 조사 중, 푸틴 보좌관들로부터 지지받은 '러시아 제재 방안' 등장

기사입력 2017-02-20 17: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트럼프 '러시아 연루설'로 조사 중, 푸틴 보좌관들로부터 지지받은 '러시아 제재 방안' 등장
푸틴 트럼프/사진=연합뉴스
↑ 푸틴 트럼프/사진=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그 측근들이 '러시아 내통설'로 연방수사국(FBI)과 의회의 조사를 받는 와중에도 러시아 제재를 해제하자는 제안이 백악관에 비밀리에 전달됐다고 뉴욕 매체가 19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마이클 플린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은 '러시아 내통설'로 사임하기 1주일 전인 2월 초 우크라이나 의원인 안드리 아르테멘코가 만든 것으로 알려진 이 제안서를 받았습니다.

아르테멘코는 1월 말 러시아 출신 미국인 사업가 펠릭스 세이터, 트럼프 대통령의 개인 변호사인 마이클 코언 등과 뉴욕 맨해튼의 로우스 리전시 호텔에서 만난 자리에서 이를 줬고 이후 코언이 플린 보좌관에게 전했다는 것입니다.

코언은 "세이터가 서면으로 된 방안을 밀봉된 봉투에 담아서 나한테 줬다. 나는 백악관 집무실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만났던 이달 초에 제안서를 플린 보좌관 사무실에 전했다"고 인정했습니다.

이 제안서를 백악관이 깊이 있게 검토했는지는 명확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트럼프 대통령과 그 측근들이 러시아 연루설로 조사받는 와중에도 막후에선 러시아 제재 해제방안이 계속 논의됐다는 점에서 또 다른 파문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특히 제안서 전달에 관여한 사람들의 면모에는 걱정스러운 점들이 적지 않습니다.

2000년대 초반 횡령 사건으로 2년 반 동안 감옥생활을 한 아르테멘코는 현재 페트로 포로셴코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대립 중입니다.

그는 자신의 제안에 대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최고 보좌관들로부터 지지를 받았다고 말했습니다. 우크라이나 의원이면서도 러시아 측 구미에 맞는 제안을 만들었다는 의미로 해석됩니다.

세이터는 트럼프와 오랫동안 사업상 관계를 유지해 온 러시아 출신 미국인으로 10여 년 전 마피아가 연루된 주가조작사건에서 유죄 판결을 받기도 했습니다.

제안서를 백악관에 전달한 코언은 FBI로부터 러시아와의 연관성 의혹을 수사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이 제안서에 구체적으로 어떤 내용이 담겼는지는 자세히 밝혀지지 않았으나 러시아의 침공으로 국제적 제재의 빌미가 됐던 크림반도를 러시아에 50년 또는 100년간 임대하는 방안을 우크라이나 국민투표에 부치는 계획 등이 포함돼 있다고 매체는 전했습니다.

한편, 아르테멘코는 해당 보도로 파문이 일자 20일 자국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자신이 계획과 관련해 러시아 고위층을 접촉, 지지를 얻었다는 매체의 보도는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하면서 "나는 코언과 세이터에게만 계획을 전달했고 그 뒤 미 당국을 거쳐 러시아에 넘어간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또 크림반도 임대 기간은 (50년 혹은 100년이 아니라) 30~50년으로 하고 그 뒤 주민투표로 이 반도의 영구적 지위를 결정하자는 것 등 다양한 내용이 제안서에 포함돼 있

다고 설명했습니다.

미국 주재 우크라이나 대사인 발레리 찰리는 "아르테멘코는 우크라이나를 대신해 어떤 외국 정부에도 평화안을 제안할 권리를 갖고 있지 않다"면서 "크림반도를 러시아에 장기 임대하는 것은 헌법 위반으로, 러시아의 이익을 공공연하게 지지하는 사람들만 추진할 수 있는 방안"이라고 공격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이번 국회는 '민생국회' 될까…의석 수로 누르겠다 vs 대통령 거부권 행사
  • 이화영 전 부지사 측근 영장 기각…'이재명 연관성' 수사 기로
  • 정치권, 휴일도 비속어 논란 갑론을박…"국격 무너져" vs "광우병 획책"
  • 연인 폭행·협박에 스토킹해도…'반의사불벌죄'로 처벌 면했다
  • 코로나 빗장 푼 홍콩…중국 본토는 언제쯤?
  • 러시아 동원령 대피에 핀란드 입국 제한…"우크라에 탱크도 팔아"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