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북한 통신 "북남대화·화해국면 이어지는가는 합동군사연습 재개에 달려"

기사입력 2018-03-03 17:57 l 최종수정 2018-03-10 1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3일 "미국이 우리에 대한 제재에 계속 매달리고 합동군사연습을 기어코 강행한다면 우리는 우리 식의 대응방식으로 미국을 다스릴 것이며 이로 하여 초래되는 모든 후과는 전적으로 미국이 책임지게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중앙통신은 이날 '조선반도(한반도) 정세를 원점에로 되돌리려는가'라는 제목의 논평에서 이같이 밝힌 뒤 "미국은 이에 대해 똑바로 알고 자중 자숙하여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통신은 "조선반도에서 완화 분위기가 지속되고 있는 때에 미국은 대조선(대북) 단독제재 놀음을 벌려놓고 대결 광기를 부리고 있다"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달 23일(현지시간) 해상 차단에 초점을 둔 대북 독자제재를 발표하고 제재가 효과가 없으면 '거친' 2단계로 가야할 수 있다고 말한 것을 거론했습니다.


통신은 또 "미국은 합동군사연습 재개에 대해 계속 떠들어 대면서 오는 4월 키 리졸브, 독수리 합동군사연습을 정상 시행할 예정이라는 것을 공개함으로써 조선반도에 전쟁의 검은 구름을 몰아올 흉심을 노골적으로 드러냈다"고 비난했습니다.

그러면서 "국제사회는 미국의 책동에 각성을 높이고 이를 반대하는 목소리를 높여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습니다.

북한의 대남 선

전매체 '우리 민족끼리'는 같은 날 논평에서 "현 북남대화와 화해국면이 계속 이어지는가 아니면 대결과 긴장 격화로 되돌아가는가 하는 것은 전적으로 합동군사연습 재개에 달려 있다"고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북한은 최근 각종 매체를 동원해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이후 한미 연합군사훈련 재개 가능성을 강하게 비난하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 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이재명-윤석열 모두 36% '동률'…李 5%p 상승, 尹 6%p 하락
  • 소진공, '직장 내 성비위' 또 터졌다...가해자에 면직 조치
  • "화살촉과 다를 게 없어"…조동연 측 가로세로연구소 고발
  • '주가 조작' 권오수 기소 임박…김건희 조사 불투명
  • 김어준 "윤석열, 이준석 이해 못해…李는 정치 커리어 걸었다"
  • "캔맥주 안에서 도마뱀이 나왔습니다"…역대급 이물질 논란에 충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