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라오스 댐 붕괴사고에 국방부 구호물자 수송

기사입력 2018-07-28 16: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사진 제공 = 연합뉴스]
정부가 라오스 수력발전댐의 보조댐 사고와 관련해 구호물자를 제공한다.
국방부는 28일 담요·위생키트 등 1차 지원물자를 실은 군 수송기가 오전 8시께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라오스로 출발했다고 밝혔다. 이번 긴급구호물자는 정부가 제공하기로 한 50만 달러 상당의 현물 지원의 일환이다.
이번 지원분에는 정부가 지원하는 담요 1200여 장과 함께 대한적십자사가 지원하는 위생키트 200여 점, SK건설에서 지원하는 의류 등 민간 구호물자도 포함됐다고 국방부는 설명했다.
이 밖에 오는 29일 댐 사고 지원을 위한 대한민국 긴급구호대도 군 수송기를 통해 파견할 예정이다. 의료인력 15명과 지원인력 5명 등으로 구성된 구호대는 피해지역 주민의 감염병 예방·치료 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지난 23일 라오스 아타프 주에서 세피안-세남너이 댐 붕괴 사고로 엄청난 양의 물이 쏟아져 나와 6개의 마을이 물에 잠기고 수십명의 사망자와 수백명의 실종자, 6600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메콩강으로 흘러간 대량의 물은 인근 캄보디아까지 덮치면서 피해가 커지고 있다.
이번 보조댐 붕괴 사고는 세피안-세남노이 수력발전 사업 수주를 위해 SK건설, 한국서부발전, 라오스 기업, 태국 전력회사 등이 만든 합작법인이 시공 중이었던 수력발전댐에서 발생했다.
[디지털뉴스국 조하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16강전에서 브라질에 1-4 패배…8강 진출 좌절
  • 미복귀 화물차 운행정지 처분…내일은 민주노총 총파업
  • 남욱 "정영학, 이낙연 측에 대장동 자료 넘겨"…윤영찬 "사실무근"
  • 폐교 위기 넘긴 시골 초등학교의 기적…전국에서 전학 오는 비결은?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카타르] 호날두, 단체 사진 찍으며 또 까치발…"키도 크면서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