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트럼프, 시위대에 총 겨눈 백인남녀 영상 리트윗 논란

기사입력 2020-06-30 08:00 l 최종수정 2020-07-07 0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현지시간으로 오늘(29일) 부부로 추정되는 백인 커플이 '흑인 목숨도 소중하다' 시위대가 포함된 행진 군중에 총을 겨눈 영상을 트위터에 공유했습니다. 그는 전날에는 백인우월주의 구호를 외치는 지지자 영상을 리트윗했다가 논란이 일자 지운 바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일찍 트위터 계정에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에서 백인 남녀가 주택가 집 앞에서 총을 든 채 시위대를 겨누는 모습이 담긴 ABC 뉴스 영상을 리트윗했습니다.

영상에는 세인트루이스 도심 고급 주택가인 센트럴 웨스트엔드의 한 집 앞에서 백인 남성이 소총을 겨누며 시위대에 소리치고 옆에서 백인 여성이 권총을 들고 시위대를 겨누며 동조하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30초 분량의 이 영상은 전날 저녁 촬영됐습니다. 시위대가 라이다 크루슨 세인트루이스 시장의 퇴진을 요구하며 시장 자택까지 행진하는 과정에서 도심을 지나다가 이런 상황이 발생했다고 ABC방송은 전했습니다.

전날 시위대 행진은 크루슨 시장이 지난 26일 페이스북 온라인 브리핑에서 자신에게 경찰 예산을 끊으라고 요구하는 편지를 보낸 몇몇 시민의 이름과 주소를 공개한 데 반발한 주민들이 진행한 것입니다.

당시 시위대는 백인 커플의 위협에 대응하지 않고 행진을 이어갔습니다. 여기에는 '흑인 목숨도 소중하다' 시위대도 있었고 이들은 '경찰 예산 끊어라' 등 경찰 개혁을

요구하는 구호 등을 외쳤습니다. 행진 대열에는 흑인과 백인이 포함돼 있었다고 ABC는 전했습니다.

블룸버그통신은 "트럼프 대통령은 ABC 뉴스 영상을 아무런 언급 없이 리트윗했는데 그 커플의 입장을 지지하는 것처럼 보였다"고 주장했습니다.

백악관은 이 리트윗과 관련한 논평 요청에 응하지 않았다고 블룸버그는 전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한복판 몽골인 집단폭행…피해자 의식불명
  • 인터넷 방송인 진현기, 숨진 채 발견…'진워렌버핏'으로 활동
  • 추미애, 윤석열 '독립수사본부' 건의 즉각 거부
  • [단독] '가짜 무형문화재' 솔송주 5년 전 폭로 무마…"간판 떼고 입막음"
  • 비건 "협상상대 정해지면 북한과 대화…남북협력 지지"
  • [단독] 마스크 나무라자 난동 피운 승객…버스 정차 소동까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