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전 세계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시험 4달 새 40배 증가"

기사입력 2020-07-15 10:45 l 최종수정 2020-07-22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은 지난 4개월간 전 세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시험이 40배 가까이 증가했다고 오늘(15일) 밝혔습니다.

혈장치료제 임상시험은 3월 11일 기준 3건에서 이달 10일 119건으로 39.7배로 급증했습니다.

혈장치료제는 바이러스를 무력화하는 항체가 들어있는 혈장을 약제처럼 만든 일종의 면역글로불린제제입니다. 회복기 환자의 혈장을 중증 환자에 수혈하듯 투여하는 '혈장 치료'와는 차이가 있습니다.

치료제와 백신을 포함하는 전체 임상시험은 3월 11일 기준 56건에서 이달 10일 기준 1천60건으로 18.9배 증가했습니다. 이중 치료제 관련 임상시험은 1천13건, 백신 관련 임상시험은 47건입니다.

치료제 관련 임상시험 중 연구자 임상연구의 비중이 649건(64.1%)으로 가장 활발하게 진행 중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제약사 임상시험은 345건, 미국 국립보건원(NIH) 및 미국 연방정부 후원 임상시험은 19건입니다.

국내에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임상시험계획을 승인받은 치료

제·백신은 모두 17건(치료제 15건·백신 2건)입니다. 치료제는 지난달 기준 13건에서 총 2건(크리스탈지노믹스 'CG-CAM20'/대웅제약 'DWJ1248'정)이 추가 승인됐습니다.

백신 후보물질에 대한 추가 승인은 없었습니다. 기존의 이노비오의 'INO-4800'와 제넥신의 'GX-19' 모두 1/2a상 임상시험을 하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산하기관 성폭력 발생…징계 미적대는 서울시
  • 헬기 동원해 의암댐 실종자 수색…유속 빨라 난항
  • 민주, 전월세전환율 확 낮춘다…신규계약에도 전월세상한제 제안
  • 고민정, 가짜 영상 유포에 "전혀 무관…고소할 예정"
  • 서울 한강대교 홍수주의보…한강 본류 9년 만에 홍수특보
  • 여권 "북한 무단 방류에 강한 유감"…대북지원은 승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