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필리핀 대통령 "휘발유로 마스크 소독할 수 있어"

기사입력 2020-08-01 13:46 l 최종수정 2020-08-08 14: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종종 허위 정보를 퍼트린다는 비판을 받는 가운데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도 위험한 권고로 구설에 올랐습니다.

1일 일간 필리핀 스타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두테르테 대통령은 지난주 공개 연설에서 "재활용 마스크를 휘발유나 디젤로 소독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자 해리 로케 대통령궁 대변인은 "대통령께서 농담하신 것"이라고 서둘러 진화했고, 마리아 로사리오 베르게이어 보건부 차관도 "대통령님의 농담 가운데 하나"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두테르테 대통령의 말을 믿고 그대로 따라 하는 국민이 나와 오히려 건강을 해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야권인 리사 혼티베로스 상원의원도 "휘발유와 디젤을 세정제로 써서는 안 된다"면서 "가정에서 이를 시도하지 말라"고 당부했습니다.

그러

나 두테르테 대통령은 31일 TV 대국민 담화에서 "내가 알코올에 대해 말한 것은 농담아닌 진실"이라며 "알코올이 없으면 주유소에 가서 기름을 좀 사라. 그것이 세정제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필리핀 화학자 단체는 페이스북에 "휘발유를 세정제로 써서는 안 된다"면서 "흡입할 때 인체에 해로울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달리던 전동 킥보드와 부딪친 60대 남성 3일째 중환자실에
  • 경찰 조사 받던 남성…아파트서 극단적 선택
  • '고구마 대신 사이다?'…여권, 차기 대권구도 '요동'
  • 이해찬 대표, 생방송서 성금 봉투 못 찾는 해프닝
  • 지역발생 3월 말 이후 최다…"거리두기 상향 곧 결정"
  • 수자원공사 "댐 방류량 5배 넘게 늘려요"…20분 전 통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