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레바논 수도 베이루트서 대규모 폭발…"사망 73명·부상 3700명"

기사입력 2020-08-05 07:46 l 최종수정 2020-08-05 1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중해 연안 국가 레바논의 수도 베이루트에서 현지 시간으로 어제(4일) 발생한 대규모 폭발의 사상자가 4천 명에 육박하는 규모로 늘었습니다.

현재까지 최소 73명이 숨지고 3천700명이 부상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AFP통신 등이 보도했습니다.

이날 오후 베이루트에 있는 항구에서 폭발이 두 차례 발생했으며, 이 폭발로 항구가 크게 훼손됐으며 인근 건물이 파괴됐습니다.

하마드 하산 레바논 보건장관은 지금까지 73명이 숨졌고 3천700명이 부상한 것으로 파악됐다면서 "어떻게 보더라도 재앙이었다"고 밝혔습니다.

실종자 수색에 나선 한 군인은 "현장 상황은 재앙과도 같았다"면서 "땅에 시체가 널려있었고 아직 시신을 수습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