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독일 아파트서 아이 5명 숨진 채 발견…용의자는 27살 엄마

기사입력 2020-09-04 10:21 l 최종수정 2020-09-11 11: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독일의 한 아파트에서 10살도 안 된 아동 5명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용의자는 20대 엄마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독일 dpa통신 등에 따르면 현지시간으로 어제(3일) 오후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 솔링겐의 한 아파트 가정집에서 1~3세 여아 3명과 6세와 8세 남아 2명이 숨져있는 것을 이들의 할머니가 신고해 출동한 경찰이 발견했습니다.

할머니는 60km 가량 떨어진 곳에 살고 있었는데, 정확한 신고 경위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경찰은 27세 엄마를 용의자로 특정했습니다.

엄마는 뒤셀도르프시 인근 한 역에서 기차에 몸을 던져 중상을 입고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으며 경찰에 구금된 상태입니다.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것으로 보입니다. 당시 그의 곁에는 11살 난 첫째 아들이 함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확한 사건 경위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며

수사가 진행 중입니다.

팀 쿠르츠바흐 솔링겐 시장은 사건 현장을 방문한 뒤 페이스북에 "믿고 이해할 수 없는 끔찍한 행위가 벌어졌다"면서 시민들에게 추모를 당부했습니다.

주민들은 애도의 뜻으로 아파트 입구에 꽃과 초, 장난감을 가져다 놓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윤석열 직무배제' 고민 깊어지는 문 대통령, 다음 주 입장 밝힐까?
  • 사흘째 확진자 500명대…수능 직전 대치동 학원 확진 비상
  • 집까지 파고든 '스타벅스 배달'…동네 카페는 '걱정'
  • 북, 잇따른 '백신 해킹' 시도…아스트라제네카도 불발
  • 청와대 시위 찾은 김종인 "추미애 너무 역겨워" vs 민주당 "서초 가서 항의하라"
  • 윤석열 직무정지소송 핵심 변수는?…'사찰 논란 문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