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日연구팀, 날숨으로 1시간만에 코로나 진단…획기적

기사입력 2020-10-17 13:35 l 최종수정 2020-10-17 13: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사진출처 = 연합뉴스]
내쉬는 날숨만으로도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판별할 수 있는 획기적인 검사법이 일본에서 개발돼 화제다.
요미우리신문 등에 따르면 도호쿠대와 교토 소재 정밀기기업체인 시마즈제작소는 16일 날숨을 분석해 코로나19에 걸렸는지 진단하는 기법을 공동개발했다고 발표했다.
이 검사법은 내뱉는 숨을 1㏄ 정도의 액체로 응축한 뒤 함유된 바이러스 특유의 단백질과 유전자 등을 확인하는 방식이다.
이 기법을 이용한 검사 결과는 코로나19 진단 방법으로 현재 광범위하게 쓰이는 유전자증폭(PCR) 검사와 같은 수준의 정확도가 입증됐다고 한다.
또 코나 목구멍 안쪽의 점막에서 검체를 채취하는

PCR 검사보다 훨씬 편하게 검사받을 수 있는 것이 장점으로 꼽힌다.
검사 결과를 1시간 후면 알 수 있다. 이 기법을 활용하면 코로나19 감염 여부 외에 폐렴의 중증화 위험도 등을 예측하는 것도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통신기록 전수조사…총장 겨냥에 "소설 같은 이야기"
  • "주인으로 살아라"…삼성맨들이 기억하는 이건희
  • 밥 욱여넣고 발로 밟고…"학대 피해 아동 3명 더 있다"
  • 강경화 "잇따른 성 비위에 리더십 한계" 토로
  • 반격 나선 추미애 "윤석열 선 넘었다…감찰 중"
  • "EU 회원국들, 나이지리아 오콘조이웨알라 후보 지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