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순수 이미지로 스타덤 오른 '티베트족 훈남', 전자담배 논란

기사입력 2021-01-14 10:42 l 최종수정 2021-01-21 11: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순수하지만 수려한 외모로 중국에서 스타덤에 올랐던 티베트 소수민족 소년이 전자담배를 피우는 동영상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공개되면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오늘(14일) 관영 글로벌 타임스에 따르면 지난 12일 티베트 소수민족 출신 스타인 딩전이 전자 담배를 피우는 동영상이 웨이보(중국판 트위터)에서 공개됐습니다.

동영상이 공개된 뒤 딩전은 웨이보 핫이슈 1위에 오르며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2000년생인 딩전이 전자 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화제에 오른 것은 그가 소수민족 출신의 순수한 '훈남 청년'이라는 이미지를 통해 인기를 얻었기 때문입니다.


중국 누리꾼들은 "예전 인터뷰를 보면 딩전은 자신의 가정은 흡연, 음주, 싸움과 같은 나쁜 습관이 들지 않도록 교육한다는 말을 여러 차례 했다"면서 "이번에 공개된 동영상은 상당히 충격적"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딩전의 소속사는 논란이 확산하자 딩전이 호기심에 담배를 피운 것"이라며 "실수로 동영상을 녹화했을 뿐"이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습니다.

일부 누리꾼은 성인인 딩전이 전자 담배를 피우는 것은 사적인 영역이라며 이번 논란이 확산하는 것을 이해할 수 없다는 의견을 내놓기도 했습니다.

중국 연예계 관계자는 "이번 사건은 향후 그의 시장 가치에 영향을 미칠 수 있지만, 업계는 여전히 온라인에서 큰

인기를 얻는 그를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며 "그의 순진한 야생 소년의 이미지는 계속해서 팬들의 관심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딩전은 지난해 11월 한 촬영 기자의 영상을 통해 이름을 알렸습니다. 중국 팬들은 티베트 출신인 딩전의 풋풋한 외모와 순수한 미소에 열광했고, 이후 딩전은 티베트 여행과 문화 홍보 대사로 활동해 왔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명품지갑 훔쳐 당근마켓 올린 간 큰 도둑
  • [속보] 스가 "도쿄올림픽 개최할 결의…바이든, 지지 표명"
  • [단독] 술집서 만난 동년배 남성에 속아 8억 뜯겨
  • "TBS, 김어준·주진우 등 10명과 구두 계약…관련법 위반"
  • "애들 두고 못간다" 죽은 새끼 지키는 어미개의 모성애
  • '5연타' 서예지, 광고계도 손절…"위약금만 수십억" [종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